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하정우의 ‘PMC’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제치고 예매율 1위 등극

  • 최주리 기자
  • 2018-12-26 08:08:41
  • 영화
문화가 있는 날인 오늘(26일) 개봉한 영화 가 전체 영화 예매율 1위에 등극하며 흥행 청신호를 켰다.

하정우X이선균 주연의 오락 액션 영화 가 개봉일 전체 영화 예매율 1위에 올랐다. 이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인 제임스 완 감독의 <아쿠아맨>, <트랜스포머> 스핀 오프인 <범블비>를 모두 제친 기록이다.

하정우의 ‘PMC’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제치고 예매율 1위 등극

영화 는 글로벌 군사기업(PMC)의 캡틴 에이헵(하정우)이 CIA로부터 거액의 프로젝트를 의뢰 받아 지하 30M 비밀벙커에 투입되어 작전의 키를 쥔 닥터 윤지의(이선균)와 함께 펼치는 리얼타임 생존액션. 기존 한국 영화와는 전혀 다른 편집, 촬영, 액션 시퀀스에 스토리 전개까지 관객들의 찬사를 얻고 있는 는 개봉과 동시에 할리우드 영화들을 모두 제치고 전체 예매율 1위에 올랐다.

의 선전은 시사회부터 이미 예고된 바다. 작년 <신과함께-죄와 벌> 천만 돌파, <1987> 723만 관객 돌파로 연말 흥행 신화를 새로 세운 하정우의 컴백, <나의 아저씨>를 통해 국민 배우로 거듭난 이선균의 몸을 던진 열연, <더 테러 라이브> 김병우 감독의 탄탄한 연출은 관객들의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했다. 여기에 전체 160시간의 촬영 분을 본편에 샅샅이 담아낸 집요한 편집 스타일링은 기존 한국 영화와는 결이 다른 새로움을 선사한다. ‘1인칭 블록버스터’ 라는 평을 얻을 만큼, 새로운 앵글과 재미를 선사하는 . 124분간 실제로 전투의 한 가운데 있는 듯한 느낌을 선사하며 관객들을 극장가로 불러 모으고 있다.

‘미션 임파서브로맨스’, ‘전투 액션의 신세계’, ‘완벽한 1인칭버스터’ 등 폭발적인 찬사를 얻고 있는 영화 는 26일 개봉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