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증권종목·투자전략
[1시주식시장은] 하락폭 줄어든 코스피, 코스닥은 낙폭 커져
코스피가 15일 오후 들어서도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코스피는 하락폭이 한때 외국인·기관 모두 순매수세로 전환하면서 오전보다 하락폭이 줄어든 반면 코스닥은 하락폭이 확대됐다.

이날 오후 1시 30분 기준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51포인트(0.07%) 내린 2,085.15를 나타냈다. 지수는 전장보다 3.27포인트(0.16%) 내린 2,083.39로 출발해 약세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발표된 중국의 2·4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은 전분기의 6.4%보다 하락한 6.2%로 잠정 집계됐다. 이에 경기 둔화 우려가 재차 부각되면서 시장 일각에서는 중국 정부가 향후 추가 부양 정책을 내놓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이 40억원, 개인이 103억원 규모를 순매도했고 기관은 106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는 삼성전자(005930)(0.54%), SK하이닉스(000660)(2.28%), LG화학(051910)(0.73%), 신한지주(0.90%), SK텔레콤(017670)(0.77%), POSCO(005490)(0.84%), LG생활건강(051900)(0.40%) 등이 올랐다. 현대차(005380)(-1.43%), 현대모비스(012330)(-0.42%), 셀트리온(068270)(-2.12%),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1.16%) 등은 하락세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8.10포인트(1.19%) 내린 673.07을 나타냈다. 지수는 1.19포인트(0.17%) 오른 682.36으로 개장한 뒤 하락 전환했다. 코스닥시장에서도 외국인이 1,190억원, 기관이 357억원 규모를 각각 순매도했다. 개인은 1,609억원을 순매수했다.

한편 같은 시간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0.1원 내린 1,179.1원을 기록했다. /박경훈기자 socool@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9 10:08:12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