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영화
'봉오동 전투' 400만 관객 돌파, 뜨거운 승리 재현한 22인의 감사 인증샷
뜨거운 입소문으로 흥행 순항 중인 영화 <봉오동 전투>가 8월 19일 (월) 16시 18분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사진=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8월 19일(월) 오후 16시18분 기준




남녀노소 전 세대 관객들로부터 고른 지지를 받으며 장기 흥행 굳히기에 들어간 <봉오동 전투>가 8월 19일(월) 오후 16시18분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봉오동 전투>는 1920년 6월, 죽음의 골짜기로 일본 정규군을 유인해 최초의 승리를 이룬 독립군들의 전투를 그린 영화. 개봉 4일 만에 100만, 5일 만에 200만, 9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한 <봉오동 전투>는 13일째 누적 관객 수 4,001,580명을 동원하며 꾸준한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상영 직후 곳곳의 상영관에서 박수갈채가 터져 나오고 있는 <봉오동 전투>는 2030 관객은 물론 4050 관객들까지, 전 세대의 고른 지지를 받고 있다. 실제로 기존 한국 영화에 비해 40~50대 관람객의 비율이 1.5배에서 2배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나 다양한 연령층의 고른 지지를 받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사진=(주)쇼박스


한편 <봉오동 전투>는 400만 관객 돌파를 기념한 배우들의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인증샷은 유해진, 류준열, 조우진, 원신연 감독과 더불어 독립군으로 분해 뜨거운 승리의 역사를 함께 기록한 조연 배우들이 함께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다채로운 연령대의 관객을 극장으로 이끌어 400만 관객을 돌파한 <봉오동 전투>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