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정글의 법칙' 이상민 “정글 생활 최고, 공황장애 약도 반으로 줄여”

  • 이하나 기자
  • 2016-11-18 21:30:13
  • TV·방송
‘정글의 법칙 in 동티모르’ 편 가수특집이 어느새 마지막 방송을 앞뒀다.

'정글의 법칙' 이상민 “정글 생활 최고, 공황장애 약도 반으로 줄여”
SBS ‘정글의 법칙’
오는 18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동티모르’ 편 3회 차는 선발대 가수 6인 생존의 마지막 에피소드. 지난 2주 동안 선발대 멤버인 이상민, 윤민수, 황치열, 정준영, 비스트 양요섭, 헬로비너스 나라는 ‘솔로 생존’부터 ‘유닛 생존’까지 다양한 생존을 보여주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이번 주는 드디어 병만족이 모두 모여 ‘완전체 생존’에 도전한 뒤, 진솔한 이야기도 털어놓는다. 맏형 이상민은 “정글에서 생활하면서 공황장애 약을 반으로 줄였다. 이곳에서 정말 큰 걸 느꼈다.”며 정글 생활이 최고의 경험이었다고 고백했다. 헬로비너스 나라는 홍일점인 자신을 친동생처럼 아껴준 멤버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던 중 아쉬운 마음에 터져 나오는 눈물을 참지 못했다고.

웃음과 감동이 공존하는 가수들의 ‘감성 정글’ 생존기, 그 마지막 이야기는 오는 18일 금요일 밤 10시 SBS ‘정글의 법칙 in 동티모르’ 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