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비정상회담’ 전현무 오헬리엉 가족 만나 폭로 “방송에서 비꼬는 경향있어”

  • 서영준 기자
  • 2017-09-26 05:08:34
  • TV·방송
‘비정상회담’ 전현무 오헬리엉 가족 만나 폭로 “방송에서 비꼬는 경향있어”
‘비정상회담’ 전현무 오헬리엉 가족 만나 폭로 “방송에서 비꼬는 경향있어”

‘비정상회담’ 전현무가 오헬리엉 가족을 일본에서 만났다.

25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 168회에서는 추석맞이 형제 특집이 그려졌다.

이날 오헬리엉은 형 자비에와 조카 케리얀과 함께 서울 낙산공원을 방문했다. 오헬리엉의 형은 아시아를 처음 방문했다며 일주일의 서울 투어를 마치고 도쿄에 온 오헬리엉 가족의 모습이 그려졌다.

전현무는 도쿄에서 오헬리엉 가족과 처음 만났다. 전현무는 오헬리엉의 형에게 “방송 나온 걸 본 적 있냐”라고 물었다. 이어 오헬리엉의 형은 “너무 놀랐다. 우리가 자주 왕래를 하던 편이 아니었다. 마지막으로 본 게 5년 전 제 결혼식 때다”라고 밝혔다.

이어 형은 “동생이 여행을 많이 다녔고, 저도 옮겨 다녔다. 제겐 여전히 어린 동생 같은데, TV쇼에 나온 걸 보니 비현실적이었다”라고 전했다.

전현무는 “오헬리엉은 다른 사람이 뭔가 말하면 약간 비꼬는 경향이 있다”라며 묻자 형은 “우리 가족이 원래 그렇다. 제 아들도 제가 다쳤는데 몇 달 놀렸다”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JTBC ‘비정상회담’ 방송 캡처)

/서경스타 서영준기자 syj487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