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美공군, B-1B 폭격기 2대 한반도 전개

트럼프 순방 앞둔 미측 “한국·일본과 연합 훈련”

  • 손철 기자
  • 2017-11-03 08:38:28
  • 정치·사회
미국 공군이 지난 1일(현지시간) B-1B 폭격기 2대를 한반도 인근에 전개했다고 밝혔다. 한국 시간으로는 2일 B-1B 폭격기가 출격해 연합 훈련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측은 이번 훈련에 한국과 일본 전투기도 참여했다고 미 공군은 전했다. 이날 훈련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첫 아시아 순방(3∼14일)을 이틀 앞두고 이뤄졌다.

미 공군은 “이번 훈련은 사전에 계획된 것으로 현재의 어떠한 사건에 대응하는 것은 아니다”고 설명했다.

‘죽음의 백조’로 불리는 미 전략폭격기 B-1B는 지난달 10일에도 우리 공군 F-15K 전투기 2대와 함께 한반도 상공에서 연합 훈련을 한 바 있다.

특히 지난 9월에는 사상 처음으로 동해 북방한계선(NLL)을 넘어 비행을 하며 북측을 위협했다./뉴욕 = 손철 특파원 runiro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