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현장]‘흥부’ 김원해, “감옥에 간 한 사람 떠올라”

  • 정다훈 기자
  • 2018-01-09 11:49:22
  • 영화
김원해가 영화 ‘흥부’를 준비하면서 떠올린 인물을 언급했다.

김원해는 9일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흥부‘(감독 조근현)의 제작보고회에서, “감옥에 간 한 사람이 떠올랐다”고 말했다.

[현장]‘흥부’ 김원해, “감옥에 간 한 사람 떠올라”
배우 김원해가 9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흥부’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김원해는 권력을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김응집 역으로 나섰다. 그는 “현재 감옥에 가 계신 그런 분들 중에 한 분을 연기했다”고 설명하며 “조선시대나 지금이나 크게 다르지 않은 것 같다”고 덧붙였다.

그는 영화의 풍자와 해학에 대해서도 말했다. “저 당시(조선시대)에도 해학과 풍자로 소통하지 않았나 싶다. 정보가 없을 때, 유일한 소통의 창구였다.“고 밝혔다.

한편 ‘흥부’는 붓 하나로 조선 팔도를 들썩이게 만든 천재작가 ‘흥부’가 남보다 못한 두 형제로부터 영감을 받아 세상을 뒤흔들 소설 ‘흥부전’을 집필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사극 드라마다.설 연휴인 오는 2월 개봉 예정이다. 배우 정우, 김주혁, 정진영, 정해인, 김원해, 정상훈등이 출연한다.

/서경스타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