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라디오스타’ 최창민, 컴백 시기 “사주와 명리학 공부, 지금쯤에는 될 것”

  • 장주영 기자
  • 2018-01-11 09:29:50
  • TV·방송
‘라디오스타’ 최창민, 컴백 시기 “사주와 명리학 공부, 지금쯤에는 될 것”
‘라디오스타’ 최창민, 컴백 시기 “사주와 명리학 공부, 지금쯤에는 될 것”

1990년대 꽃미남 스타 최창민이 17년 만에 최제우라는 이름으로 컴백했다.

이미지 원본보기10일 MBC ‘라디오스타’에는 가수 겸 배우 최제우(38·최창민)가 출연해 근황을 공개했다. 최제우는 90년대 활동했던 스타 중 한 명으로 유명하다.

최제우는 이날 방송에서 오랜 시간 방송에서 얼굴을 볼 수 없었던 이유를 공개했다.

그는 “조금 힘들게 살았다. 전에 활동하던 소속사 대표가 잠적을 하는 바람에 해결하는 데 시간이 걸렸다”고 말했다.

이어 18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데뷔했던 그는 “스무 살이 되니 유흥업소에서 섭외가 왔다. 내가 이러려고 가수를 했나 생각이 들었다. 이후 1년 반 정도 일용직으로 돈을 벌었다”고 전했다.

그는 또 “그동안 사주와 명리학을 공부했는데 지난해 6월쯤 마무리됐다”면서 “이번 방송 출연도 ‘지금쯤에는 될 것’이라고 스스로 예측해 출연하게 됐다”라고 복귀 이유를 언급했다.

최제우는 이날 ‘최창민’이라는 이름을 바꾼 것과 관련 “일이 잘 풀리지 않아 좋은 이름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최제우는 가수 터보의 백댄서로 활동, 이후 1998년 ‘영웅’을 발표하며 정식 가수로 데뷔해 큰-인기를 누렸다. 당시 하얀 피부와 또렷한 이목구비 덕에 ‘꽃미남’ 가수가 됐다.

SBS 시트콤 ‘나 어때’로 연기까지 섭렵한 그는 3집 앨범을 낸 이후 돌연 활동을 접어 팬들의 아쉬움을 자아냈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장주영기자 jjy033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