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현장] 솔리드, "21년만 컴백, 떨리면서도 기대 돼"

  • 이하나 기자
  • 2018-03-21 15:19:39
  • 가요
[현장] 솔리드, '21년만 컴백, 떨리면서도 기대 돼'
솔리드가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사진=조은정 기자

그룹 솔리드가 21년 만에 컴백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새 앨범 ‘인투 더 라이트(Into the Light)’를 발매기념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1993년 데뷔 이후 1997년까지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켰던 솔리드는 4집 발표 이후 그룹 활동을 중단하고 각자의 길을 걸었다. 21년 만에 새 앨범을 발표하게 된 솔리드 이준은 “엄청 떨린다. 무대에 선 게 굉장히 오랜만이라 아직 적응을 못하고 있는 것 같다. 떨리면서 기대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김조한은 “저도 걱정을 많이 했다. 여러분들도 많이 기다리셨겠지만, 저 역시 21년을 기다렸다”고 덧붙였다.

정재윤은 “굉장히 오랜만이다. 많이 떨리고, 요즘 행복해서 잠이 잘 안온다”고 긴장을 감추지 못했다.

타이틀곡 ‘인투 더 라이트(Into the Light)’는 80년대 신스팝 레트로 사운드를 현대적 감각으로 풀어낸 모던한 곡으로, 현실에 타협하지 않고 도전에 나선 이들에게 용기를 내서 새로운 빛을 향해 가자는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두 번째 타이틀곡 ‘내일의 기억 Memento’는 이번 앨범이 진행될 수 있는 계기가 된 곡으로, 솔리드 음악을 떠올릴 때 자연스럽게 연상되는 발라드 사운드의 곡이다.

한편 솔리드는 22일 0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앨범 ‘인투 더 라이트(Into the Light)’를 발매한다.

/서경스타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