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스포츠

매켄지 마법

  • JOE PASSOV
  • 2018-04-20 20:14:40
  • 스포츠
<서울경제 골프매거진> 마스터스를 있게 한 거장의 손길을 느껴보고 싶다면 파사티엠포에 가서 그의 마법에 빠져보자.


매켄지 마법

매켄지 마법
매켄지는 세계 최고의 코스들을 많이 만들었는데, 특히 그의 설계 스타일은 노동자 계층의 골퍼들에게도 인기가 높았다.


많은 사람들이 알리스터 매켄지를 최고의 골프 설계가로 손꼽는다.

나 역시 그렇다. 그가 설계했거나 공동 설계한 화려한 코스의 목록에는 오거스타 내셔널과 사이프러스 포인트, 그리고 로열 멜버른 등이 포함돼 있다. 더 이상 말이 필요할까? 안타까운 점은 이렇게 유서 깊은 트랙의 문은 업계의 거장, 인맥이 두터운 유명인사, 그리고 호주행 비행기 1등석에 몸을 실을 수 있는 사람에게만 개방된다는 사실이다. 하지만 일반 대중도 매켄지의 역작을 만끽할 기회가 있는데, 캘리포니아주 산타크루즈에 있는 파사티엠포 골프클럽으로 가면 된다.

이 레이아웃은 매켄지에게 거장의 칭호를 안겨 준 모든 요소를 갖추고 있다. 이를테면 홀을 공략하는 다양한 방법, 크고 언듈레이션이 뚜렷한 그린, 여러 갈래로 갈라진 넓은 벙커, 그리고 절묘한 눈속임의 활용 같은 것들이다. 그는 전략과 다양성, 자연의 아름다움을 중시하며, 빽빽한 러프와 블라인드 샷, 그리고 인공적인 장식 등을 경멸한다. 그가 하이핸디캐퍼들의 영웅이 된 것도 그 때문이다.

파사티엠포에서 오거스타 내셔널을 떠올리게 되는 이유는 수없이 많다. 일단 그린의 굴곡부터 비슷하다. 마스터스가 열리는 그 코스처럼 타깃은 넉넉하지만 어프로치샷을 엉뚱한 곳으로 보냈다간 2퍼팅을 하면서 우승권에서 멀어진다. 파사티엠포의 8번과 11번, 특히 16번홀이 여기에 해당된다. 매켄지가 활용하는 눈속임? 파3 3번홀의 그 벙커는 아무 의미가 없어 보이지만 그린이 실제보다 더 가깝다고 생각하게 만든다. 오거스타의 파3 6번홀이 바로 그런 경우다. 벙커의 예술성? 오거스타의 유명한 10번홀과 그에 버금가는 파사티엠포의 파5 13번홀의 반짝이는 모래밭만 봐도 알 수 있다.

코스를 가르는 협곡들과 수령이 오래된 소나무, 그리고 태평양에서 불어오는 바람이 어우러지는 이른바 올스타 홀들(10번, 11번, 16번홀은 모두가 최고로 꼽는다)은 탁월한 그린 덕분에 파 70을 힘겨운 목표로 만든다. 하지만 이곳은 비록 보비 존스와 벤 호건 같은 사람들이 페어웨이에 자취를 남기기는 했어도 결코 경쟁을 부추기는 분위기가 아니다. 매켄지는 이곳을 너무 좋아해서 1930년대에 여기로 은퇴한 후 6번 페어웨이 바로 옆에 있는 집에서 살았다.

그는 또 이런 유명한 말을 남기기도 했다. “나는 늘 아침을 먹기 전에 잠옷 차림으로 샷을 연습할 수 있는 곳에서 살고 싶었다.”

더없이 순수하고 누구나 환영하는 알리스터 매켄지의 천재적인 걸작을 경험할 기회가 생긴다면 절대 놓치지 않길 바란다.




■ CUP O’ JOE

미주리의 대모험
▶ 빌 쿠어와 벤 크렌쇼는 미주리에 위치한 빅 시더 로지에 새로 만든 오자크스 내셔널에서 마무리 작업에 한창이다. 올 9월에 문을 여는 이 코스는 구릉진 지형을 종횡으로 가로지른다. “워낙 능선이 많아서 18개의 ‘케이프’ 같은 홀을 만들게 될까봐 걱정했다.” 쿠어는 C. B 맥도널드가 100년 전에 완성한 모험/보상의 설계 콘셉트를 언급하며 이렇게 말했다. “좋은 결과가 나왔다.”

여행 가방은 가볍게 ▶ 하지만 휴가 중 플레이하는 걸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올랜도에 있는 리유니온 리조트의 무제한 골프 패키지에 주목하자. 럭셔리한 숙소, 도착한 날과 떠나는 날 각각 한 번의 라운드(잭 니클로스와 아널드 파머, 톰 왓슨이 디자인한 코스에서), 중간 투숙일의 아침과 반복 라운드, 그리고 조식이 포함돼 있다. 4월 가격은 3베드룸 디럭스 빌라에 4인이 묵는 것을 기준으로 골퍼 1인당 1박에 144달러부터 시작한다.

봄맞이 골프 여행 ▶ 하지만 휴가 중 플레이하는 걸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올랜도에 있는 리유니온 리조트의 무제한 골프 패키지에 주목하자. 럭셔리한 숙소, 도착한 날과 떠나는 날 각각 한 번의 라운드(잭 니클로스와 아널드 파머, 톰 왓슨이 디자인한 코스에서), 중간 투숙일의 아침과 반복 라운드, 그리고 조식이 포함돼 있다. 4월 가격은 3베드룸 디럭스 빌라에 4인이 묵는 것을 기준으로 골퍼 1인당 1박에 144달러부터 시작한다.



서울경제 골프매거진 편집부 / BY JOE PASSOV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