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백일의 낭군님’ 도경수-남지현, 16년만에 꽃비 맞으며 재회

  • 김주원 기자
  • 2018-09-10 22:57:40
  • TV·방송
도경수와 남지현이 16년 만에 다시 스치듯 만났다.

‘백일의 낭군님’ 도경수-남지현, 16년만에 꽃비 맞으며 재회

10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에서는 왕세자 율(도경수 분)이 궁을 나와 우연히 홍심(남지현 분)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율은 홍심이 지나가자 그를 따라나섰다. 벚꽃나무 아래 선 홍심은 똘어지는 꽃잎을 보며 추억에 잠겼다.

과거 홍심은 율에게 “넌 눈이 좋아, 꽃비가 좋아?”라고 물은 바 있다. 이에 율은 “나는 너. 너와 혼인할 것이다”라고 말했었다.

이후 율은 김차언(조성하 분)의 반정으로 왕위에 오른 아버지(조한철 분)를 따라 궁에 입성했다. 16년간 웃어본 적이 없을 만큼 무뚝뚝하고 까칠한 왕세자로 자라났다.

16년 만에 다시 만난 율은 꽃비를 맞는 홍심을 보고 눈을 떼지 못했다.

‘백일의 낭군님’은 완전무결 왕세자에서 졸지에 무쓸모남으로 전락한 원득과 조선 최고령 원녀 홍심의 전대미문 100일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