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분양·청약

공공임대에도 가정어린이집...LH, 올부터 설치·운영 지원

  • 이혜진 기자
  • 2019-01-08 17:26:10
  • 분양·청약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공공임대주택단지 내 가정어린이집 설치를 위한 관련 규정 제정을 완료하고, 올해부터 공공임대주택단지 가정어린이집 설치 및 운영을 적극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과거 공공임대주택에서는 법적 근거가 없어 가정어린이집 설치가 불가능했다. 이로 인해 다자녀가구, 신혼부부 등 보육서비스가 절실한 임대주택 입주민들이 먼 곳의 보육시설을 이용해야 하는 불편을 겪었다.

LH는 지난해 7월 자체 설치·운영방안을 수립하고 지자체 보육담당부서와 보육시설 인가가능여부를 협의하는 등 적극 추진해왔으며 보육수요가 있는 임대주택을 선정해 1층을 가정어린이집으로 전환하고 운영자에게 임대한다. 현재까지 지자체와 협의가 완료돼 설치하기로 결정된 가정어린이집은 전국 23개소이며 2021년까지 단지별 입주일정에 맞춰 공고를 통해 운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한편 가정어린이집 운영자 모집에는 원장자격이 있는 입주민은 물론 일반인도 신청이 가능하다. 최초 임대기간은 2년이며 일정요건을 만족할 경우 갱신이 가능해 최대 6년간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이혜진기자 has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