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증권시황
美블프·中광군제가 살린 카드사
미국 블랙프라이데이와 중국 광군제 등 해외 할인행사가 연말에 몰리면서 국내 카드 승인금액이 전년에 비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여신금융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4·4분기 전체 카드 승인금액은 209조8,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9% 증가했다. 미국 블랙프라이데이와 중국 광군제 등 해외 할인행사가 연말에 집중되면서 온라인쇼핑 결제가 급증한 영향이다. 블랙프라이데이는 매년 11월 마지막 주 금요일에, 광군제는 지난해의 경우 11월11일에 열렸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10~11월 온라인쇼핑거래액은 전년 동기 대비 28.4%나 늘어난 20조6,643억원을 기록했다.

정부의 유류세와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에 따른 승용차 판매가 늘어난 것도 카드 승인금액 증가에 영향을 미쳤다. 지난해 7월부터 올 6월 말까지 승용차를 구입할 때 부과되는 개별소비세율은 기존 5%에서 3.5%로 내려가며 유류세도 지난해 11월부터 올 5월 초까지 15% 인하된다. 이에 따라 지난해 4·4분기 자동차 내수판매 대수는 48만3,493대로 전년 동기 대비 8.2% 늘었다. 승용차 판매액도 지난해 10~11월 8조5,31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1.7% 증가했다. 극심했던 미세먼지로 공기청정기나 세탁건조기 등의 판매 증가도 한몫했다. 지난해 10~11월 공기청정기나 건조기 등 가전제품 판매액은 전년 동기 대비 6.7% 늘어난 4조2,506억원을 기록했다. 카드업계에서는 가맹점 결제수수료 인하로 카드사 실적 악화가 우려되고 있지만 그나마 해외 온라인결제 규모가 커지면서 약간의 상쇄 효과를 본 게 다행이라는 분위기다. 해외 쇼핑몰 결제시장이 커지면서 신한카드는 해외 온라인 쇼핑 배송 대행업체 몰테일과 제휴해 ‘몰테일 신한카드 체크’를 출시하는 등 관련 서비스 확대에 나서고 있다. 하나카드 ‘원큐 글로벌(1Q Global)’ 카드도 해외이용·직구 금액과 저가항공 및 국내 면세점 이용금액에 대해 하나머니를 적립해준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금융부 김기혁 기자 coldmetal@sedaily.com
메이저리그 구단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단장 빌리빈은 야구라는 스포츠 영역에 통계학을 도입해 우승을 이끌어냈습니다.
이처럼 모든 삶의 영역엔 경제 원리가 숨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경제로 행간을 읽어내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6.02 17:34:5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