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경제동향

故 윤한덕 센터장에 'LG의인상'…국내 응급의료체계 구축 기여

설연휴 근무 중 순직…유가족에게 위로금 전달

  • 박원희 기자
  • 2019-02-11 13:46:02
  • 경제동향

윤한덕 LG의인상

故 윤한덕 센터장에 'LG의인상'…국내 응급의료체계 구축 기여
LG복지재단은 설 연휴 기간 근무하던 중 순직한 고(故) 윤한덕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장에게 지난 17년간 국내 응급의료 체계를 구축하는 데 기여한 공로를 기려 LG 의인상을 수여한다고 11일 밝혔다. /중앙응급의료센터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설 연휴 근무 중 순직한 고(故) 윤한덕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이 LG 의인상을 받는다. LG복지재단은 지난 17년간 응급의료 전용헬기 도입, 재난·응급의료상황실 운영 등 국내 응급의료 체계를 구축하는 데 기여한 고인에게 의인상을 수여하고, 유가족에게 위로금 1억원을 전달한다고 11일 밝혔다.

윤 센터장은 지난 2002년 국립중앙의료원에 중앙응급의료센터가 막 문을 열 무렵 기획팀장으로서 응급의료 현장에 발을 디뎠다. 지난 2012년 중앙응급의료센터장에 취임해 응급의료 전용헬기 도입과 국가 응급진료 정보망 구축, 재난응급의료 상황실 운영 등을 추진하며 현재의 국내 응급의료·외상의료 체계를 구축하는 데 힘써왔다.

고인은 설 연휴 기간인 지난 4일 근무하던 중 국립중앙의료원 자신의 사무실에서 순직했다. 그는 생전 일주일에 5∼6일을 집에 가지 않고 사무실 간이침대에서 쪽잠을 자며 일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응급의료 전용 헬기를 도입하는 데 윤 센터장과 함께 애썼던 아주대병원 이국종 교수는 10일 그의 영결식에서 앞으로 도입할 응급의료 헬기에 윤 센터장의 이름을 새기겠다고 밝힌 바 있다.

재단 관계자는 “평소 자신의 안위보다 한 명의 응급환자라도 더 돌볼 수 있는 응급의료체계를 만들고 발전시키는데 의지가 컸던 고인의 헌신적 노력과 정신을 우리 사회가 오래도록 기억하기를 바란다”고 애도를 표했다. LG 의인상은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희생한 의인에게 기업이 사회적 책임으로 보답한다’는 고(故) 구본무 회장의 뜻을 이어받아 2015년 만들어졌다.
/박원희 인턴기자 whatamov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