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경북도, AI·블록체인·ICT융합 산업 키운다

14일 ‘유비쿼터스 경북조성’ 최종 보고회

  • 손성락 기자
  • 2019-03-14 11:14:16
  • 전국


경북도는 14일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정보통신기술(ICT)과 기존 산업간 융합을 통해 새로운 시장 및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한 ‘유비쿼터스 경북조성 사업발굴’ 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에는 용역을 맡은 경북테크노파크(경북TP)를 비롯해 경북IT융합기술원, 포항산업과학연구원 등의 전문가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은덕수 경북TP 박사는 인공지능(AI), 블록체인, ICT융합산업 육성을 위해 경북에 적용 가능한 사업화과제와 정책을 제시했다. 구체적으로 용역에서는 AI산업 육성을 위한 성장동력 6개 분야로 AI스마트팩토리, AI스마트신소재, AI스마트바이오, AI스마트수산, AI모빌리티 등을 설정하고 기업육성 지원계획을 수립했다. 또 블록체인 산업육성을 위해 블록체인 산업응용 사례와 블록체인 기반 유통 플랫폼 사업을 제시했다. ICT융복합 분야에서는 지능형 초연결망 선도사업 공모 대응방안 등 세부전략 과제를 도출했다.

한편 국내 ICT산업은 AI, 블록체인, 사물인터넷(IOT), 재난안전, 웨어러블디바이스, 스마트헬스케어 등으로 확산되는 추세다. 전통 IT시장은 정체기에 있으나 이처럼 새로운 시장으로 재편되는 IT융합시장은 급성장이 예상된다.

이장준 경북도 과학기술정책과장은 “제안된 방안을 바탕으로 중장기적·단계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관련 산업을 활성화 시키겠다”고 말했다./안동=손성락기자 ss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