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경제·마켓

'먹통' 페이스북·인스타그램 14시간만 복구…“서버구성 변경 탓”

  • 정현정 기자
  • 2019-03-15 08:28:28
  • 경제·마켓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먹통' 페이스북·인스타그램 14시간만 복구…“서버구성 변경 탓”
계최대 SNS 페이스북과 자회사 인스타그램이 13일(현지시간) 세계적으로 접속 장애를 일으킨 원인이 서버 구성의 변경 때문이라고 페이스북 측이 14일 밝혔다./서울경제DB

세계최대 SNS 페이스북과 자회사 인스타그램이 13일(현지시간) 세계적으로 접속 장애를 일으킨 원인이 서버 구성의 변경 때문인 것으로 드러났다.

페이스북은 14일 성명에서 “어제, 서버구성 변경의 결과로 많은 사용자가 우리 앱과 서비스에 접근하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며 “이제 그 문제를 해결했다. 불편을 끼쳐드린 데 대해 사죄하며 모든 사용자의 인내에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전날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은 약 14시간 동안 접속장애가 이어졌다. 미국을 비롯해 유럽, 아시아 등지의 대부분 국가에서 메시지 전송실패, 메신저 접속 불능, 앱 구동 실패 등에 대한 장애 신고가 폭주했다. 14일 새벽 시간대에는 국내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페이스북·인스타그램 오류가 한동안 올랐다.

페이스북은 전날 장애를 인지하고 “우리는 이 문제를 가능한 한 빨리 해결하려고 집중하고 있다. 이 문제가 분산서비스거부(DDoS·디도스) 공격과 관련이 없다는 것은 확인해 줄 수 있다”고 트위터로 공지했다. 그러나 페이스북 측이 장애를 인지하고 문제를 해결하기까지는 약 11시간 가량이 소요된 것으로 알려져 페이스북의 위기대응력을 두고 여러 우려가 나오고 있다.
/정현정 인턴기자 jnghnji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