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빅데이터 이용해 기술거래 활성화"...기보, 공모전 열고 혁신아이디어 발굴

  • 맹준호 기자
  • 2019-04-04 09:34:18
  • 기업


'빅데이터 이용해 기술거래 활성화'...기보, 공모전 열고 혁신아이디어 발굴

기술보증기금은 ‘창립 30주년, 대국민 혁신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해 ‘기업 데이터를 이용한 기술추천 플랫폼 서비스 구축’ 등 8건의 혁신 아이디어를 발굴했다고 4일 밝혔다.

‘국민에게 묻고, 혁신하다!’라는 슬로건으로 열린 이번 공모전은 지난 1월25일부터 2월28일까지 진행됐다. 기보 홈페이지, 국민생각함을 통해 국민제안 85건 등 총 122건의 혁신아이디어가 접수됐다. 기보는 외부 전문가, 시민 등으로 구성된 시민참여혁신위원회를 만들고 공정한 심사를 통해 최종 8건을 우수제안으로 선정했다.

최우수상은 기보의 기업데이터에 빅데이터 기술을 접목, 기술보유자와 기술수요자를 매칭할 수 있는 ‘기업데이터를 이용한 기술추천 플랫폼 서비스 구축’이 차지했다. 수상자는 “개발한 기술을 기업에게 이전하고 싶은데 정보가 없다”면서 “자유롭게 기술정보를 교류할 수 있는 시스템이 구축돼 기술거래 시장이 활성화됐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 외에 ‘기보의 희망리어카 사업 확대방안’, ‘직원과 국민안전 확보를 위한 공용차량 운행안전 조치 시행’ 등 7건이 우수제안으로 선정됐다.

기보는 지난 2017년부터 매년 혁신아이디어 공모전을 진행했다. 보증심사 프로세스를 혁신한 ‘원클릭 보증’을 출시하는 등 공모로 발굴한 아이디어를 실제 업무에 적용하고 있다.

기보 관계자는 “혁신 붐을 조성해 국민과 함께 나아가는 기보가 되겠다”고 밝혔다.
/맹준호기자 nex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