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기업

일본도 ‘폴더블폰’ 대열 합류…샤프, 시제품 첫 공개

  • 박민주 기자
  • 2019-04-10 13:23:08
  • 기업

샤프, 폴더블폰, 접는 스마트폰, 삼성전자, 화웨이, 샤오미

일본도 ‘폴더블폰’ 대열 합류…샤프, 시제품 첫 공개
일본 샤프가 10일 휘는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접이식 스마트폰 시제품을 공개했다. /교도연합뉴스

일본 전자업체인 샤프가 10일 휘는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폴더블폰(접이식 스마트폰)’ 시제품을 공개했다. 폴더블폰은 이미 한국의 삼성전자와 중국의 화웨이, 샤오미 등이 공개했지만 일본 업체로는 샤프가 처음이다.

교도통신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샤프는 이날 시제품을 공개하며 향후 몇 년 이내에 상용화를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

샤프 측은 이 제품이 30만 차례의 접는 시험에 통과했다며 내구성을 자랑했다. 화면 크기는 6.18인치이며 디스플레이는 유기 EL 패널을 채용했다고 전했다.

샤프 관계자는 “(폴더블폰은) 가지고 다니기에 편리해 수요가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민주기자 parkmj@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