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라이프

카카오톡으로 골프장 예약부터 결제, 교통안내까지 한 번에

카카오VX, ‘카카오골프예약’ 베타 서비스 선봬

  • 양준호 기자
  • 2019-04-25 16:08:32
  • 라이프
카카오톡으로 골프장 예약부터 결제, 교통안내까지 한 번에

카카오톡으로 골프장 예약부터 결제, 교통안내까지 한 번에

카카오VX가 골프장과 골퍼를 연결하는 새로운 골프 예약 플랫폼 ‘카카오골프예약’의 베타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기반의 카카오골프예약은 ‘챗봇’ 기능을 적용해 선보이는 골프 예약 서비스로 골프장 예약부터 결제, 실시간 교통 안내까지 제공하는 원스톱 골프 예약 서비스다. 챗봇을 통해 제공되는 서비스로는 골프 예약, 선호 정보 설정과 골프장 추천받기, 인기 태그 골프장, 투어 중계까지 5가지에 이른다. 인공지능과 데이터 기반 응대를 통해 이용자 맞춤형 서비스는 물론 골프장 탐색부터 예약, 결제까지 카카오톡 채팅창 안에서 한 번에 실행할 수 있게 된다.

이용 방법은 카카오톡에 접속, ‘카카오골프예약’ 플러스 친구 검색 후 추가하고 채팅하기를 선택하면 된다. 본인의 위치와 선호 정보를 선택하면 예약 가능한 골프장과 금액이 표출되며 ‘예약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그린피 정산까지 카카오페이 결제로 한 번에 이뤄지는 방식이다.

또 기존의 골프 중계 채널을 통해 제공받던 ‘골프 투어 중계’ 서비스를 챗봇에 도입했다. 관심 선수를 등록만 해도 해당 선수의 홀별 스코어와 경기 성적을 카카오톡으로 받아볼 수 있으며 투어 전체 진행상황을 파악하는 리더보드도 실시간 제공한다. 투어 중계는 25일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를 시작으로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등으로 다양하게 확대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카카오골프예약 앱을 출시, 개인화 큐레이션 기능을 통해 이용자 맞춤형 골프장을 제안하고 동반자와 ‘N분의 1’ 분담 결제를 가능하게 했다.

카카오VX는 카카오골프예약 베타 서비스를 기념하기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첫 골프 예약 때 한정판 ‘라이언 네임택’을 100% 증정하고 플러스친구 맺기 이벤트를 통해 골프용품과 커피 교환권 등을 300명에게 제공한다.
/양준호기자 migue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