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뉴욕 광고제 휩쓴 이노션..'점자양말' 등 본상만 9개

  • 허세민 기자
  • 2019-05-16 11:13:18
  • 생활
뉴욕 광고제 휩쓴 이노션..'점자양말' 등 본상만 9개
점자양말/사진제공=이노션

이노션 월드와이드(이하 이노션)는 16일 세계 3대 국제 광고제인 ‘2019 뉴욕 페스티벌’에서 은상 4개, 동상 5개 등 총 9개의 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은상 수상작은 색상 정보에 대한 점자를 부착한 시각장애인용 ‘점자양말’과 현대자동차 브랜드 체험관 ‘파빌리온(Pavilion)’이다. 이노션 미국법인이 제작한 현대차 2019 슈퍼볼 광고 ‘엘리베이터’ 편은 촬영기술 부문에서 은상 2개를 수상했다.

최첨단 기술로 청각장애인 운전자들이 안전한 주행을 할 수 있도록 택시에 적용한 현대차그룹의 ‘조용한 택시’ 프로젝트는 동상 4개를 획득했다. 아픈 아이들을 위해 병원을 즐거운 공간으로 탈바꿈한 현대해상의 놀이터 ‘힐링정글’로 동상 1개를 수상했다.

이노션은 올해 한국을 비롯해 아시아권 광고회사 가운데 최다 본선 진출작(34건)을 배출했다. 김정아 이노션 제작1센터장은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19명의 결선 심사위원으로 뽑혔다. 이노션 관계자는 “뉴욕 페스티벌 수상을 통해 촬영기술과 디자인, 디지털 등 광고회사의 고유 역량에 대한 우수성을 글로벌 무대에서 인정받았다”며 “앞으로도 독창성과 최첨단 기술을 접목시킨 광고 캠페인을 통해 전 세계인들에게 가슴 벅찬 메시지를 전하겠다”고 말했다.
/허세민기자 sem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