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방송·연예

美 맨해튼, 방탄소년단 출연에 '들썩'

美 맨해튼, 방탄소년단 출연에 '들썩'
BTS가 15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 센트럴파크에서 열린 ‘2019 굿모닝 아메리카 서머 콘서트 시리즈’의 첫 주인공을 맡아 단독 공연을 펼치고 있다./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ABC방송국의 아침 뉴스 프로그램인 ‘굿모닝 아메리카’가 개최한 서머 콘서트에서 첫 무대를 장식했다.

BTS는 15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 센트럴파크에서 열린 ‘2019 굿모닝 아메리카 서머 콘서트 시리즈’의 첫 주인공을 맡아 단독 공연을 펼쳤다.

이 콘서트는 매년 주최되며 올해는 이날부터 8월 30일까지 매주 한팀씩 공연한다. BTS가 출연한 15일 콘서트 티켓은 판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됐다.

BTS는 무대 시작 전부터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feat. Halsey’와 ‘불타오르네’ 2곡을 라이브로 선보였다. 이날 5,000여 명의 팬들은 라이브 퍼포먼스가 시작되자 노래를 따라 부르고 응원법을 외치며 환호를 보냈다. 센트럴파크 일대는 공연 일주일 전부터 이번 무대를 보기 위해 모인 팬들의 ‘노숙 행렬’이 이어지며 지역 언론의 관심이 집중됐다.

리더 RM은 사회자와의 인터뷰에서 BTS가 ‘빌보드 200’에서 세 번째 1위를 기록하며 비틀즈와 함께 언급되고 있는 것에 대해 “우리는 비틀즈의 팬이고 함께 이름을 올리고 있는 것에 대해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외에도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의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를 “BTS가 아미(ARMY)에게 보내는 팬레터 같은 노래”라고 설명했다. 그는 “우리의 팬 아미는 최고이며, 우리의 원동력이다. 우리는 아미를 사랑한다”는 말도 덧붙였다.

이날 BTS가 출연한 ‘굿모닝 아메리카’의 트위터 해시태그 ‘(BTSonGMA)는 전 세계 실시간 트렌드 1위에 올랐다.

BTS는 이날 미국 CBS 방송의 유명 심야 토크쇼 ‘더 레이트 쇼 위드 스티븐 콜베어’에도 출연할 예정이다. BTS는 지난 4~5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로즈볼 스타디움을 시작으로 시카고와 뉴저지를 거쳐 브라질 상파울루,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일본 오사카와 시즈오카까지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 스타디움 투어를 진행 중이다.
/한민구기자 1min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