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스포츠

1.52…류현진 MLB 전체 평균자책 1위

신시내티전 7이닝 무실점 6승1패, 31이닝 연속 무실점

  • 양준호 기자
  • 2019-05-20 07:50:02
  • 스포츠
1.52…류현진 MLB 전체 평균자책 1위
신시내티전에서 투구하는 류현진. /신시내티=AP연합뉴스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메이저리그(MLB) 전체 평균자책점 1위로 올라섰다.

류현진은 2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신시내티 레즈를 상대로 벌인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방문경기에서 선발 7이닝 5피안타 1볼넷 5탈삼진 무실점했다. 평균자책점이 1.72에서 1.52로 떨어졌다.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2위였던 류현진은 이로써 밀워키 브루어스의 잭 데이비스(1.54)를 제치고 1위로 올라섰다.

다저스의 8대3 승리 속에 6승(1패)째를 챙긴 류현진은 다승 부문에서 맥스 프리드(애틀랜타), 잭 그레인키(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브랜던 우드러프(밀워키)와 함께 내셔널리그 공동 선두가 됐다. 메이저리그 전체 1위는 8승1패의 도밍고 헤르만(뉴욕 양키스)이다.

류현진은 7회까지 단 88개의 공으로 신시내티 타선을 막아냈다. 최근 5경기 연속으로 7이닝 이상을 소화했고 31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1~5회까지 매 이닝 안타를 허용했으나 칼날 제구와 동료들의 견고한 수비로 실점하지 않았고 6회와 7회는 삼자범퇴로 넘겼다. 다저스 동료였던 4번 타자 야시엘 푸이그와의 대결도 류현진은 세 타석 모두 범타 처리하며 잘 넘어갔다.
/양준호기자 migue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