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정치일반

유성엽 "청와대, 개헌논의 적극 임해달라"

유성엽, 靑에 ‘원포인트’ 개헌 논의 제안
강기정 “국회서 논의..대통령 존중할 것”

유성엽, 홍남기, 문재인, 청와대, 개헌, 민주평화당, 평화당

유성엽 '청와대, 개헌논의 적극 임해달라'
유성엽(오른쪽) 평화당 원내대표가 20일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강기정(왼쪽) 청와대 정무수석으로부터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축하 난을 전달 받고 있다./연합뉴스

유성엽 민주평화당 원내대표가 20일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을 만나 개헌 논의에 대해 적극적인 참여를 주문했다. 유 원내대표의 제안에 강 수석은 “국회 합의가 먼저”라며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강 수석은 이날 평화당 신임 원내대표 취임 축하 인사차 국회를 방문했다.

유 원내대표는 장외투쟁 중인 자유한국당을 대화 테이블로 끌어들이기 위해선 개헌 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정치 발전을 위해 5당이 합의를 할 수 있도록 청와대에서 역할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과거 한국당이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반대하면서 분권형개헌을 하면 모르겠다고 했다”며 “원 포인트 개헌으로 연대해서 처리하면 좋겠다”고 재차 강조했다.

특히 유 원내대표가 개헌에 대해 청와대가 “전향적인 태도를 보여줄 필요가 있다”고 말하자 강 수석은 “정부에서는 지난번 개헌안을 제출했는데 아무 건의도 못 하고 묻혀서 정부에서 국회의 뜻을 확인 안 하고 제출하기는 어렵다”고 대답했다. 강 수석은 “국회에서 논의된 것에 문재인 대통령은 존중하겠다고 말했다”며 “다시 개헌 논의를 하려면 국회에서 먼저 합의를 해줘야 한다”고 했다.
/방진혁기자 bread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