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경제단체

中企 시장개척단, 빈과 자그레브서 450만달러 수출상담 '성과'

  • 맹준호 기자
  • 2019-05-26 16:54:37
  • 경제단체
中企 시장개척단, 빈과 자그레브서 450만달러 수출상담 '성과'
중소기업 관계자들이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에서 열린 1대1 수출상담회에서 바이어에게 제품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중기중앙회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 20~25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과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에 시장개척단을 파견한 결과 449만5,000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성과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장개척단은 중소기업에게 신흥시장 진출과 수출지역 다변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개척단에 참가한 중소기업 8개사는 현지 1대1 수출상담회를 통해 빈에서 24건 200만3,000 달러, 자그레브에서 31건 249만2,000 달러의 상담 성과를 올렸다. 오스트리아와 크로아티아는 유로존 경기 회복으로 소비가 늘고 고용과 물가가 안정돼 경제성장과 투자활성화가 기대되고 있다. 지정학적으로도 동·서유럽을 잇는 요충지로 통한다.

박미화 중기중앙회 무역촉진부장은 “오스트리아와 크로아티아 소비자는 유럽 유명브랜드를 선호해 수출에 어려움이 있지만 공략에 성공하면 주변국으로도 시장을 확대할 수 있는 전략적 지역”이라며 “신흥시장에 도전하는 중소기업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더욱 필요하다”고 밝혔다.
/맹준호기자 nex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