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경제단체

중기사랑나눔재단 새 이사장에 김영래 한일세라믹 대표

  • 맹준호 기자
  • 2019-06-04 14:22:31
  • 경제단체


중기사랑나눔재단 새 이사장에 김영래 한일세라믹 대표
김영래(왼쪽 일곱번째)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 신임 이사장, 김기문(〃 여덟번째) 중기중앙회장, 김원길 재단 신임 부이사장과 이사진이 4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열린 임시이사회에서 박수를 치고 있다. /사진제공=중기중앙회

중소기업 근로자를 지원하는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은 4일 임시이사회를 개최하고 김영래 한일세라믹 대표를 신임 이사장에 선임했다고 밝혔다. 부이사장에는 김원길 바이네르 대표를 선임했다.

중기사랑나눔재단은 이날 신임 이사로 김영래 대표를 비롯한 10인을 선출하고 신임 감사로 이창규 한국세무사회장 등 2명을 선임해 총 15명의 이사와 2명의 감사 체제를 갖추게 됐다. 이사 임기는 4년, 감사 임기는 2년이며 연임이 가능하다.

김 신임 이사장은 한국점토벽돌산업협동조합 이사장이다. 과거 국제라이온스협회 대전·충남지구 총재를 지냈고 2009년에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부의장으로 임명돼 민간차원의 대북지원에 앞장섰다.

김 신임 부이사장은 컴포트 슈즈로 유명한 바이네르를 일궈낸 인물이다. 저소득 학생 장학금 지급, 창업자 지원 등 사회 공헌활동을 적극 펼치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김 이사장은 이사장은 “새 이사진을 구성으로 중소기업사랑나눔 활동의 새 동력을 갖추게 됐다”며 “보다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고 중소기업 이미지를 높이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맹준호기자 nex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