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건설업계

태영건설, 한국기업평가 신용등급 'A0' 상향

주택사업 성과…A-서 한계단 상승

  • 진동영 기자
  • 2019-06-18 09:33:40
  • 건설업계
태영건설, 한국기업평가 신용등급 'A0' 상향

태영건설은 한국기업평가의 무보증사채 신용등급이 기존 ‘A-(긍정적)’에서 ‘A0(안정적)’으로 상향 조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신용등급 상향은 주택사업의 분양성과에 힘입어 수익성이 제고된 덕분이다. 앞으로도 개발사업을 중심으로 3조원 규모의 예정사업 추가 확보 및 토목·공공부문의 지속적인 신규 수주로 사업기반이 안정적으로 유지된다고 분석했다.

태영건설은 이번 신용등급 상향으로 GS건설, 포스코건설, 롯데건설 등과 신용등급을 나란히 하게 됐다고 밝혔다. 태영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우수한 영업수익성이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태영건설은 1973년 창립해 건축·토목·플랜트·주택사업 등을 진행하는 종합건설회사다. 올해 창립 46주년을 맞았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