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양육비 안 줘서" 전 동거남 흉기로 찌른 30대 검거, 살인미수 혐의

  • 최상진 기자
  • 2019-07-12 10:13:18
'양육비 안 줘서' 전 동거남 흉기로 찌른 30대 검거, 살인미수 혐의
/연합뉴스

양육비 문제로 전 동거남을 흉기로 찌른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남양주경찰서는 살인미수 등의 혐의로 A(38·여)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1일 오후 8시 50분경 남양주시에 거주하는 B(47·남)씨의 집에 찾아가 B씨를 흉기로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앞서 B씨의 차량 유리를 돌로 내리쳐 파손하고 타이어를 흉기로 찢은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가 B씨의 현 동거녀에게 흉기를 보이자 B씨가 막아서면서 범행이 벌어진 것으로 밝혀졌다. B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으로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과거 (B씨와) 동거하면서 아이를 출산했는데, 양육비를 안 줘서 그랬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A씨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

/최상진기자 csj845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