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 성료…히트곡부터 숨은명곡까지 '귀호강 라이브'

지난 13~14일 양일간 펼쳐
10년의 발자취 확인하는 대표곡들 총망라

  • 김현진 기자
  • 2019-07-15 14:01:31
  • 시황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 성료…히트곡부터 숨은명곡까지 '귀호강 라이브'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의 한 장면. /사진제공=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감성 음악 그룹 어반자카파(URBAN ZAKAPA)가 ‘10주년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어반자카파는 지난 13~14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 공연을 개최하고 팬들과 만났다. 데뷔 후 80여 곡을 발표한 어반자카파는 10년의 발자취를 확인하는 다양한 대표곡들을 총망라했다. 3시간 동안 32개의 곡으로 히트곡 메들리와 OST 특집 무대까지 부드러운 감성과 폭발적인 가창력을 아낌없이 발휘했다.

어반자카파의 10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찾아준 게스트 에릭남, 선미의 특별한 무대로 한층 열기가 달아올랐고 현아&용인의 ‘떠나는 사람, 남겨진 사람’, 현아&순일 ‘지겨워’ 유닛 무대를 비롯해 ‘서울 밤’, ‘목요일 밤’ 등으로 현장 분위기를 달궜다. 이후 더욱 밀도 높은 어반자카파의 감성이 담긴 무대로 채워졌다. ‘위로’ ‘리버’(River) ‘이 밤이 특별해진 건’ 등으로 따뜻한 울림을 선사했다.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 성료…히트곡부터 숨은명곡까지 '귀호강 라이브'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의 한 장면. /사진제공=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어반자카파의 노래에 위로받는 관객을 보며 자신이 더 위로를 받았다는 조현아는 “여러분에게 박수를 보내고 싶은 마음이다. 에너지와 감동을 받고 간다”며 “사람이 정말 힘들 때가 있다. 힘든 일상을 보내다가 오늘 정말 특별한 일상을 보낸 것 같아서 정말 감사하다”고 마음을 표했다.

리더 권순일은 “어떤 일을 10년간 3명이 함께 했다는 게 자랑스럽다. 여러분들이 이렇게 음악을 듣고 공연장을 찾아주셔서 가능했다”고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고, 박용인은 “10년이 긴 시간 같은데 빠르게 지나간 것 같다. 이렇게 할 수 있었던 건 우리 셋이어서 가능했다고 생각한다”고 진한 우정을 과시했다. 마지막으로는 어반자카파의 호소력 짙은 보컬과 감성이 돋보이는 ‘널 사랑하지 않아’ ‘그날에 우리’ ‘똑같은 사랑 똑같은 이별’ 3곡으로 무대를 구성해 마지막까지 관객의 감성을 촉촉히 적시며 진한 여운과 감동을 선사했다.
/김현진기자 star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