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가격 낮추고 카메라 힘준 아이폰11시리즈...국내는 10월말 이후에나

아이폰11·아이폰11프로·아이폰11프로맥스 공개
정사각형 모듈 안에 트리플 카메라 탑재
가격은 모델별 83만~131만원
모델별 6만원 싸거나 비슷해져

  • 권경원 기자
  • 2019-09-11 09:29:15
  • 시황

애플, 아이폰, 아이폰11, 아이폰11프로, 아이폰11프로맥스



가격 낮추고 카메라 힘준 아이폰11시리즈...국내는 10월말 이후에나
미드나잇 그린,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골드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는 아이폰11프로와 아이폰11프로맥스/사진제공=애플

애플의 새로운 아이폰 시리즈인 아이폰11·아이폰11프로·아이폰11프로맥스 신제품 3종이 베일을 벗었다. 카메라를 정사각형 테두리 안에 배치해 이전 아이폰 시리즈와 차별화된 디자인을 이뤘을 뿐 아니라 기능도 대폭 향상시켰다. 반면 가격은 그동안 ‘초고가’ 기록을 경신하던 것과 달리 전작보다 저렴하거나 같은 가격을 발표했다.

애플은 1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 신사옥 ‘스티브잡스 극장’에서 공개 행사를 열고 아이폰11·아이폰11프로·아이폰11프로맥스를 발표했다.

일단 아이폰11은 지난해 출시된 보급형 아이폰 ‘아이폰XR’의 뒤를 잇는 후속모델이다. 6.1인치 화면에 후면엔 1,200만 화소 광각·120도 초광각 듀얼 카메라를 탑재했다. 이에 따라 1,200만 화소 광각 카메라만 있던 전작보다 4배 더 넓은 장면을 찍을 수 있다. 1,2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이용해선 ‘슬로피(슬로우모션비디오+셀피)’ 촬영도 가능하다. 이밖에 야간 모드를 추가해 어두운 환경에서도 밝은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했다. 출고가는 699달러(약 83만원)부터 시작해 전작보다 50달러(6만원) 저렴해졌다.

아이폰11프로와 아이폰11프로맥스는 각각 지난해 아이폰XS·아이폰XS맥스의 후속 제품이다. 화면은 각각 5.8인치와 6.5인치의 ‘슈퍼 레티나 XDR 디스플레이’를 갖추고 있다.

두 제품 모두 정사각형 모듈 위에 렌즈 3개가 삼각형 구조로 배치돼있다. 이를 두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선 인덕션부터 토이스토리 녹색 인형, 볼링공 등 다양한 비유가 쏟아지고 있다. 트리플 카메라는 각각 △1,200만 화소 표준 △1,200만 화소 초광각 △1,200만 화소 망원 렌즈로 구성돼있다.

프로세서는 A13바이오닉을 탑재해 A12보다 성능이 최대 20% 개선됐다. 배터리 수명은 아이폰XS보다 4시간, 아이폰XS맥스보다 5시간 늘었다.

가격은 아이폰11프로의 경우 999달러(약 119만원)부터, 아이폰11프로맥스는 1,099달러(약 131만원)부터 시작한다.

아이폰11 시리즈는 북미 등 1차 출시 지역에 오는 20일(현지시간) 발매된다. 국내 출시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지만 2차 출시국에 포함된다면 오는 10월말경으로 추정된다.
/권경원기자 nahere@sedaily.com

가격 낮추고 카메라 힘준 아이폰11시리즈...국내는 10월말 이후에나
후면 트리플 카메라가 정사각형 모듈 안에 삼각 구조로 배치된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프로맥스/사진제공=애플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