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직장인 10명 중 6명 "추석 연휴에 이직 준비해요"

그만큼 취업 급하고 중요해···압박감 커
반면 연휴에는 쉬겠다는 응답자 35.7%

  • 정아임 기자
  • 2019-09-11 10:32:29
  • 사회일반

추석, 이직, 잡코리아, 취준생, 직장인

직장인 10명 중 6명 '추석 연휴에 이직 준비해요'
직장인 10명 중 6명이 추석 연휴에 이직을 준비한다는 조사 결과가 공개됐다./연합뉴스

직장인 10명 중 6명이 추석 연휴에 이직을 준비한다는 조사 결과가 공개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최근 직장인 54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58.9%가 추석연휴에 이직 준비를 하겠다고 응답했다. 취업준비생 841명 중 67.9%도 연휴에 취업을 준비 한다고 답했다. 추석 연휴에 하는 구직활동은 채용 공고 검색, 이력서·자기소개서 작성, 어학·자격증 시험 준비 등이다.

직장인과 취업준비생이 모두 명절 연휴에 구직 활동을 하는 이유는 취업에 대한 심적 압박감 때문이었다. “그만큼 취업이 급하고 중요해서”(직장인 45.0%·취업준비생 63.9%)라는 이유가 가장 많았다. “어차피 마음 편히 쉴 수 없다”(직장인 31.7%·취준생 46.4%), “쉬는 것이 눈치가 보인다”(직장인 19.9%·취준생 32.9%)라는 의견도 있었다.

반면 하반기에 취업·이직 계획이 있으나 연휴에는 쉬겠다는 응답자는 35.7%였다. “어차피 집중이 안 될 것 같아서”(49.9%), “연휴에는 충전을 하기 위해”(47.7%) 등의 이유가 많았다.

/정아임인턴기자 star45494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