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건설업계

"주거복지 힘써 사랑받는 LH 돼야"

창립 10주년 기념 토론회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창립 10주년을 기념해 LH가 앞으로 나아가야 할 길을 시민·전문가에게 묻는 토론회를 개최했다.

LH는 1일 서울 라마다호텔에서 ‘지난 10년의 성찰과 다음 세대를 위한 LH의 약속’을 주제로 전문가와 시민이 참여하는 대토론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토론회 1부에서는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이 ‘국가균형발전정책 추진방향과 과제’에 대해 강연했다. 이어 변창흠 LH 사장이 ‘LH의 지난 10년 성찰과 새로운 도약을 위한 노력’을 주제로 발표하고, 주거복지·도시조성·해외사업 등 주요 사업 부문에서의 미래 비전 및 실현 방향을 제시했다. 2부에선 최은영 한국도시연구소 소장이 ‘시민이 요구하는 주거복지, LH에 대한 요구와 기대’ 등을 발표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환용 한국주거복지포럼 상임대표, 윤황 충남연구원장, 이한주 경기연구원장 등 전문가들이 대거 참석해 LH의 발전 방향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변창흠 LH 사장은 “앞으로도 시민사회 등 각계각층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해 국민에게 사랑받는 공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