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보험·카드

신한카드, 싱가포르서 조달역량 쑥

ABS발행 보조금 지원대상 선정

신한카드, 싱가포르서 조달역량 쑥
김남준(앞줄 왼쪽) 신한카드 재무기획본부장이 4일 싱가포르 통화청이 주관하는 ‘채권발행 보조금 지원 프로그램’ 대상기업에 선정돼 싱가포르 거래소에서 열린 ABS채권 상장식에서 추 수탓(〃 오른쪽) 싱가포르 거래소 해외영업부문 대표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한카드

신한카드가 싱가포르 자산유동화증권(ABS) 발행 보조금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ABS는 카드매출 채권을 담보로 유동화 사채를 발행해 자금을 조달하는 차입 방법을 말한다.

신한카드는 4일 싱가포르 통화청이 주관하는 ‘채권발행 보조금 지원 프로그램’ 대상기업에 선정돼 40만싱가포르달러(약 3억4,500만원)를 지원받는다고 밝혔다. 이날 신한카드는 싱가포르 거래소에 ABS 채권 상장에 따른 기념행사도 진행했다. 해당 프로그램에 선정되면 싱가포르에서 채권을 첫 발행하는 아시아 소재 일반회사 및 비은행권 금융회사에 한해 최대 40만싱가포르달러가 지원된다. 지원 기업으로 선정되기 위해서는 최소 2억싱가포르달러 발행과 국제신용기관 신용등급 획득, 싱가포르 소재 금융기관이 채권발행 업무의 50% 이상 역할을 수행하는 심사조건을 모두 통과해야 한다.
/송종호기자 joist189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