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비디오스타' 서동주, 성형은 쌍꺼풀만.."전신성형설, 기분은 좋더라"

  • 김주희 기자
  • 2019-11-06 09:16:06
  • TV·방송
변호사 서동주가 전신 성형설에 대해 해명하며 성형설의 진위여부를 털어놨다.

'비디오스타' 서동주, 성형은 쌍꺼풀만..'전신성형설, 기분은 좋더라'
사진=MBC에브리원

지난 5일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서동주는 “고등학교 때 쌍꺼풀 수술을 했는데 풀렸다. 쌍꺼풀이 있다가 없으니까 너무 슬프더라. 어머니께 부탁 드려서 수술을 했는데 한 달 정도 지나고 보니 너무 예쁘더라. 그래서 더 욕심이 났다”고 털어놨다.

이어 서동주는 “당시 얼굴을 길게 해주는 턱 성형이 유행했다. 이왕 하는 거 1mm를 추가했는데 성형하고 보니 턱이 파라오처럼 되어 다시 뺐다. 이후로는 성형을 하지 않았다”고 고백했다.

다른 출연자들은 전신성형설에 대해 “몸매가 너무 예뻐서 그런 소문이 도는 것 같다”고 말하자 서동주는 몸매 관리 비법에 대해 “매일 자기 전에 30분 스트레칭하고 윗몸 일으키기도 50회하고 일과 중에도 스쿼트를 틈틈이 했다. 양치질 하면서도 히프업 운동을 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전신성형설이라니 답답한데 고맙기도 하다. 기분 좋더라”고 말했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