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아파트·주택

[단독] 상한제+마이스 개발…‘잠실 84㎡ 첫 20억 실거래‘

  • 김흥록 기자
  • 2019-12-03 15:34:52
  • 아파트·주택
[단독] 상한제+마이스 개발…‘잠실 84㎡ 첫 20억 실거래‘
잠실 일대 아파트 전경./서울경제DB

서울 송파구에서 전용 84㎡ 기준 20억원 실거래가 탄생했다.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에 따른 공급 절벽 우려에 잠실 마이스 개발, 삼성동 현대자동차글로벌지브니스센터(GBC) 등 조 단위 프로젝트들이 집중된 데 따른 것이다.

3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지난 10월 5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의 리센츠 아파트 전용 84.99㎡가 20억1,000만원에 매매 거래됐다. 리센츠 아파트는 물론 송파구 내에서 84㎡가 20억원 대에 거래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리센츠 아파트는 지난 9월 25일 19억7,500만원 등 최근 2~3달 사이에 20억원에 가까운 금액의 매매거래가 나타나다가 결국 10월 20억원을 넘어섰다.

현재 실거래가에 올라있는 18억원대 매물은 지금은 찾기 어렵다는 게 현지 부동산 사무실의 전언이다. 잠실동의 한 공인중개사 사무소는 “리센츠에서 현재 나와있는 84㎡ 매물 중 18억원 대 매물을 찾을 수는 없다”며 “이미 두달 새 호가가 2억원 가량 올랐고 이는 바로 옆에 있는 단지인 잠실 엘스 역시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김흥록기자 r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