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특징주

[SEN]일진전기, 세계최초 루프스신염 치료제 임상3상 성공…FDA 신청 소식에 강세

  • 양한나 기자
  • 2019-12-06 12:09:56
  • 특징주
일진전기(103590)가 ‘루프스신염’의 세계최초 치료제 ‘포클로스포린’의 미국 식품의약청(FDA) 임상 3상 성공 소식에 강세다.

6일 오후 12시 7분 현재 일진전기는 전 거래일보다 7.43% 상승한 3,255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일진홀딩스가 일진그룹 계열사 일진에스앤티의 캐나다 자회사(지분율 15%)인 오리니아에서 난치병인 ‘루푸스신염’의 세계최초 치료제 ‘보클로스포린’의 임상 3상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나스닥 상장사인 오리니아는 이날(현지시각) 보도자료를 통해 보클로스포린이 루푸스 환자 임상에 통계적 유의미한 결과를 나타냈으며 내년 상반기 중으로 FDA 신약 신청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보클로스포린이 출시되면 전 세계 500만 명 이상의 루푸스 환자들이 치료를 받을 전망이다.

오리니아는 2018년부터 미국 식품의약청(FDA)으로부터 세계 최초로 루푸스신염 치료제인 ‘보클로스포린’의 임상 3상 허가를 받고 현재 세계 200여 개 병원에서 3차 임상이 진행해 왔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