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시리아에서 사살됐다" 현지서 신분증 발견된 남성이 청주에?

  • 이혜리 기자
  • 2020-01-07 09:21:40
  • 사회일반
'시리아에서 사살됐다' 현지서 신분증 발견된 남성이 청주에?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시리아에서 한국인이 사살됐다는 내용의 글이 퍼져 논란이 일었으나 이내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시리아 내전 상황을 담은 유튜브 영상과 함께 시리아에서 한국인이 사살됐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영상 후반부에는 반군으로 추정되는 군인들의 시신과 이들의 것으로 보이는 물품이 등장했다. 또 충북 청주에 주소지를 둔 한 남성의 주민등록등도 나온다.

그러나 이는 신분증 분실로 인한 단순 해프닝인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부 관계자는 “해당 남성은 국내에 거주하고 있고, 글 내용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남성은 10년 전 국내서 주민등록증을 분실했다”면서 “분실된 신분증이 어떤 경로를 통해 중동으로 흘러 들어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이혜리기자 hyer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