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가

신한금융 "AI가 포트폴리오 짜드려요"

AI알고리즘 기반 투자상품 첫선

신한금융 'AI가 포트폴리오 짜드려요'
배진수 신한AI 대표가 지난 28일 국내 금융권 최초로 강화학습 인공지능(AI) 알고리즘이 적용된 ‘신한BNPP SHAI네오(NEO)자산배분 증권투자신탁’과 ‘신한 NEO AI 펀드랩’에 가입하고 있다. /사진제공=신한금융

신한금융그룹이 혁신금융 서비스 제공을 위해 설립한 신한AI가 1호 투자 상품을 출시했다. 신한금융은 인공지능(AI) 알고리즘을 적용한 금융권 최초의 투자상품으로 글로벌 수준의 경쟁력을 갖췄다고 자신하고 있다.

신한금융은 지난 28일 ‘신한BNPP SHAI네오(NEO)자산배분 증권투자신탁’과 ‘신한 NEO AI 펀드랩’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신한 BNPP SHAI 네오(NEO) 자산배분 증권투자신탁’은 NEO가 제공하는 마켓 분석 데이터를 기반으로 가장 진화한 AI 기술이라고 평가받는 딥러닝(deep learning)과 강화학습(reinforcement)을 통해 글로벌 선진국 주식, 채권, 원자재에 대한 비중을 조절함으로써 안정적인 수익률을 추구하는 자산배분형 공모펀드이다. NEO는 신한AI가 개발한 AI 투자자문 플랫폼으로 과거 30년 이상의 빅데이터를 빠르게 분석해 금융시장을 예측하고, 최적의 포트폴리오와 상품을 추천하는 AI 솔루션이다. ‘신한 NEO AI 펀드랩’도 NEO의 글로벌 펀드 평가 모델과 강화학습 알고리즘을 바탕으로 국내 주식형 펀드 포트폴리오에 투자해 리스크를 반영한 최적의 수익률을 추구하는 자문형 일임 운용 상품이다.

신한금융은 이번 상품 출시를 시작으로 고품질의 AI 기반 투자자문 서비스를 보다 많은 고객에게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제공받을 수 있도록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신한AI는 축적된 AI 핵심기술을 향후 리스크 관리, 컴플라이언스 등 금융의 다양한 영역으로 확장하고 신한금융이 보유한 금융 노하우와 디지털 신기술을 총동원해 글로벌 최고 수준의 경쟁력과 사업성을 갖춘 금융전문 AI 회사로의 성장을 추진할 방침이다.

실제 신한금융은 2016년부터 최신 디지털 혁신기술을 활용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AI 도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왔다. 지난해 9월에는 AI 기반의 다양하고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 제공을 위한 신한금융의 16번째 자회사인 신한AI가 출범했다. 배진수 신한AI 대표는 “AI를 활용한 투자기법은 투자의사 결정 과정에서 편향성과 오류를 최소화하고 방대한 양의 정형·비정형 데이터를 신속하게 분석해 체계적으로 안정적인 투자수익을 추구하는 장점이 있다”며 “신한AI는 철저한 모델 검증과 고도화를 통해 투자에 대한 패러다임 변화를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종호기자 joist189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