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오피니언사내칼럼
[무언설태] 심상정 "여당, 윤미향에 조치해야"..'조국 트라우마' 영향인가요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21일 윤미향 의원 당선자를 둘러싼 의혹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의 상응한 조치를 촉구했습니다. “윤 당선자 의혹이 눈덩이처럼 커지고 본인의 해명이 신뢰를 잃은 상태”라면서 이같이 주문했는데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의혹 사태 때 어정쩡한 태도를 취하다가 지지율 추락을 경험한 트라우마가 컸나 봅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산업계와의 간담회에서 김대중 정부뿐 아니라 이명박 정부 당시의 신산업 육성 사례를 언급하며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강조했습니다. “외환위기에는 정보기술(IT) 산업, 글로벌 경제위기 때는 녹색산업을 육성했다”고 말했다는데요. 보수정권을 ‘적폐’로 몰아붙이다가 경제위기를 맞아 실용주의로 바뀌는 신호일까요.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창작과비평’ 2020년 여름호 대담에서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해 “올해도 북미 간 진전이 없다면 문 대통령은 미국과 충분히 소통하되 부정적 견해가 있어도 일을 만들고 밀고 가려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북한은 핵 폐기 로드맵을 전혀 내놓지 않고 있는데 우리만 제재 해제를 시도하려는 건가요.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8 17:20:30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