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부동산아파트·주택
청량리 미주상가, 오피스텔로 변신…현대건설 6월 분양

'힐스테이트 청량리역' 954실 분양 예정

힐스테이트 청량리역 조감도. /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000720)이 서울 동북부 최대 교통 요지인 청량리역을 품은 주거형 오피스텔 ‘힐스테이트 청량리역’ 분양에 나선다.

현대건설은 청량리 미주상가 B동 개발사업으로 진행된 ‘힐스테이트 청량리역’ 오피스텔을 6월 분양한다고 22일 밝혔다. 서울시 동대문구 청량리동 일원에 들어서는 단지는 지하 7층·지상 20층 규모로 전용면적 20~44㎡ 오피스텔 총 954실과 상업시설, 공공업무시설(동주민센터)로 구성된다. 오피스텔은 원룸형·분리형 타입으로 구성된다. 원룸형은 전용 20~21㎡ 820실, 분리형은 34~44㎡ 134실이다. 단지 내에는 동주민센터 시설과 문화·복지 관련 시설이 함께 들어서는 복합청사가 들어설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철 1호선·경원선·분당선·경의중앙선·경춘선·KTX 강릉선 등 총 6개 노선이 지나는 청량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청량리역은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C 노선을 비롯해 SRT북부연장, 강북횡단선, 면목선 등 5개 철도노선이 추가 착공 및 개발 예정에 있어 일대 대중교통 환경이 더욱 개선될 예정이다. 인접한 청량리역 환승센터를 이용하면 60여개의 버스노선을 이용할 수 있다.



단지 주변으로는 백화점, 대형마트, 멀티플렉스 영화관 등 쇼핑, 문화시설이 도보권에 위치했다. 청량리종합시장, 경동시장, 동대문경찰서, 서울성심병원 등 생활인프라도 풍부하다. 반경 2㎞ 이내에 다수 공공기관과 대형병원, 서울시립대, 고려대, 경희대 등 5개의 대학이 위치해 임대수요가 많다.

현대건설은 트렌드를 고려한 상품 구성과 특화설계를 적용해 상품성을 높였다. 전 가구의 천장고를 2.5m까지 높여 개방감이 우수하다. 다양한 수납장과 빌트인 콤비냉장고, 빌트인 드럼세탁기도 설치됐다. 기능성 오븐이 기본 제공되며 그림이나 액자를 걸 수 있는 픽처레일이 거실에 설치된다. 힐스테이트의 사물인터넷(IoT) 서비스인 하이오티(Hi-oT) 기술과 가구 에너지 관리 시스템(HEMS), 지능형 조명제어시스템 등도 적용된다.

단지의 견본주택은 서울시 동대문구 청량리동 일원에서 6월 중 개관할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정부의 주택 규제 강화로 시중 유동자금이 풍부한 상황에서 안정적인 투자처가 될 것”이라며 “뛰어난 입지여건을 갖춘 미주상가 개발이 시작되면서 문의가 쏟아지고 있다”고 했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15 07:52:50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