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증권종목·투자전략
매출 1조 돌파! 실적 폭발하는 역대급 황금주!
매출 1조 돌파! 실적 폭발하는 역대급 황금주!

# 이번주 대형사고 터집니다! 빠르게 물량부터 잡아두시기 바랍니다.

오늘 공략주] 언텍트(비대면) 디지털경제 정책 수혜 터진 천원대 황금주 찾았다!





이 코너를 통해 강력 추천드린 직후 800% 급등한 “케이엠더블유”, “300% 신풍제약”,“200% 알서포트”, 웰크론, 그리고 치료제 원료 대박 터진다고 3주내내 추천 드렸던 “파미셀 (300%)”, “KH바텍(300%)”, 비트컴퓨터, 1000% 에이치엘비를 놓친 분들이라면, 이 종목만큼은 무슨 일이 있어도 반드시 잡아 두셔야 합니다.

지금, 이 종목은 언론사는 물론이고 최고라고 자부하는 펀드매니저들까지 잘 모르고 있는데, 여기에 거대 큰 손 매집까지 끝난 신호가 나오고 있기 때문에 조만간 급등이 시작되면 솔직히 왜 올라가는지 이유조차 모르는 사람이 많을 것입니다.

종목 보안상 더 세부적인 이야기는 할 수 없지만, 이 종목이 바로 터질수 밖에 없는 이유 몇 가지를 제시합니다.

오늘 종목! 삼성을 비롯한 애플, 구글등 전세계 글로벌 기업들이 수십년째 개발하고 있는 400조 시장의 *** 관련 핵심 기술을, 국내 최초로 개발하는 대 이변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핵심 기술은 국내 경쟁사가 전무(全無)한 독보적인 기술이다 보니, 삼성을 비롯한, 해외 M사, A사등 글로벌 기업들 마져 제품 좀 달라고 아우성치며 갑을 관계까지 바꿔놓고 있고, 마진율은 무려 5배 넘게 솟구치고 있습니다.

단돈 5천원 짜리 종목에서 어찌 이런 실적이 가능할까 싶을 정도로 믿기지 않을 폭증세가 터지며, 매출 5000억 돌파 확실시! 최대 1조원까지 전망되고 있고, 영업이익은 400% 폭발, 순이익은 무려 1600억 넘게 폭증하는 괴력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한마디로, 동사와 비슷한 실적과 재료로800% 급등한 “케이엠더블유”나 “1000%의 이원컴포텍”과 견주어도 이 종목은 전혀 손색이 없습니다

그런데 아직 놀라지 마십시요! 오늘 이 종목이 역대 최고로 크게 터질수 있는 이유는 따로 있습니다.

바로 글로벌 기업들이 극비리에 진행하던 400조 **사업에서 이 기업이, 일본 경쟁사를 제치고! 글로벌 S社, M社, SH社 수주를 독식해 버리는 대사건을 터트렸는데요.

현재까지 계약된 수주 가 시가총액의 2배를 훌쩍 넘어 가고 있고, 여기에 적용된 기술이 언텍트(비대면)산업의 필수기술 이라는 것까지 알려지면서



자율주행, AI, 로봇산업 디지털 경제 정책 드라이브와 삼성의 대규모 투자자가 본격화되고 있는 지금! 증권가가 발칵 뒤짚어 지고 있습니다.

긴말 필요 없습니다. 요즘 제일 잘 나가는 숨은 언텍트(UN-TACT)관련 몇천원대 핵심 기술주에, 실적은 분기별 기록을 갈아치울 상황이다 보니, 뒤늦게 눈치챈 기관과 국인이 딱 1달일만에 100만주를 매집 하면서 블랙홀처럼 지분을 빨아들이고 있어, 이제 주가급등은 시간문제로 보입니다.

정말 시간이 없습니다. ‘케이엠더블유, 이원컴포텍’ 때처럼 주포들의 엄청난 매집으로! 물량의 씨가 말라가는 긴박한 상황이니! 이번 종목도 터지기 전에 물량부터 잡아두시고 꼭 부자 되세요!

경쟁사 전무(全無)! 천문학적 수주 폭발! 아래번호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 060 - 800 - 7003 → 1 번 선택 후 783번 (30초 당 2000원, 부가세 별도)

[추천 핵심포인트]

- 1000% 터지는, 몇천원대 황금종목!

- 언텍트(비대면) 정책 1등 수혜! S사 독점수주 폭발!

- 적자때 보다 낮은 대 바닥, 1/5 극 저평가!

[관련종목]

에이치엘비파워(043220)/한국정보인증(053300)/이노인스트루먼트(215790)/플레이디(237820)/영화금속(012280)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3 10:03:3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