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정글의 법칙' 이영표, 첫 스노쿨링 도전…김요한·김재환 문어사냥 재도전
/ 사진=SBS 제공




SBS ‘정글의 법칙 in 코론’에서 이영표의 생애 첫 스노쿨링 도전기가 펼쳐진다.

‘정글의 법칙 in 코론’에서는 이영표가 병만 족장의 스노쿨링 설명을 한 번에 완벽 습득하며, 대한민국 축구 영웅다운 놀라운 운동 신경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날 생존 둘째 날을 맞은 병만족은 어트랙션 미션을 수행하기 위해 두 팀으로 나뉘어 탐사를 나간다. 러블리즈 예인과 김요한, 김재환은 첫날 실패했던 문어 사냥에 재도전했다. 병만 족장과 이영표, 노우진은 전 세계에 약 10만여 마리밖에 남지 않은 신비로운 희귀 동물 ’듀공‘을 보러 수중 탐사에 나선다.

포인트에 도착한 세 사람은 바다의 인어라 불리는 ‘듀공’을 보기 위해 바다에 입수한다. 그러나 경험이 많은 족장, 노우진과 달리 이영표는 앞으로 나가지 못해 당황하는 모습을 보인다. 바다 수영과 스노클링을 처음 해본 이영표는 병만 족장에게 노하우를 전수 받으며 스노클링 배우기에 열중한다.



허우적대던 이영표는 병만 족장의 몇 마디에 바로바로 기술을 익혔고, 스노클링을 배운지 10분 만에 완벽하게 습득하며 바다를 자유자재로 누빈다. 이에 병만 족장은 “운동 신경이 뛰어나서 그런지 말로만 코치해줬는데 금방 배우더라. 역시 국가대표 축구선수답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는다.

이영표의 생애 첫 스노클링 도전기는 오는 23일 토요일 밤 9시 SBS ‘정글의 법칙 in 코론’에서 공개된다.

/안정은기자 seyoung@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8 17:20:30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