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SE★현장] 네이처 "180도 다른 이미지로 변신, 파격적인 모습 기대해달라"

그룹 네이처(루, 하루, 소희, 채빈, 새봄, 유채, 선샤인)가 세 번째 싱글앨범 ‘네이처 월드: 코드 엠(NATURE WORLD: CODE M)’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 사진=n.CH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네이처가 180도 달라진 파격적인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할 준비를 마쳤다.

17일 네이처(소희, 새봄, 루, 채빈, 하루, 유채, 선샤인)의 세 번째 싱글앨범 ‘네이처 월드: 코드 엠(NATURE WORLD: CODE M)’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네이처 월드: 코드 엠’은 지난해 11월 발매한 ‘네이처 월드: 코드 에이(NATURE WORLD: CODE A)’와 연결되는 프로젝트 앨범이다.

타이틀곡 ‘어린애 (Girls)’는 강렬하고 중독성 있는 신스테마와 트로피칼 비트 위에 소녀의 감성적인 마음을 표현한 곡이다. YG엔터테인먼트에서 독립한 쿠시(KUSH)의 걸그룹 첫 타이틀곡으로, 이단옆차기와 협업했다.

그동안 발랄하고 깜찍한 콘셉트를 선보여왔던 네이처는 차가운 무표정, 잠옷 의상, 격렬한 안무로 몽환적인 분위기를 풍겼다. 기존의 모습과 달라지기 위해 노력했다는 네이처는 무대 위 연기 연습을 중점으로 뒀다고 밝혔다. 소희는 “이미지 변신을 위해 저와 선샤인은 머리를 싹둑 잘랐다. 또 무대에서 연기가 중요한 곡이기 때문에 개개인이 풍부한 연기를 연습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는 에너지 넘치고 발랄한 모습을 보여드렸다는 이번 앨범에서는 퓨어 섹시 콘셉트로 180도 다른 이미지를 보여드린다. 파격적인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많은 콘셉트 중에 ‘퓨어 섹시’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서는 “이번 앨범을 준비하면서 네이처가 잘 할 수 있으면서도 기존에 보여드리지 않았던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며 “다양한 매력을 어우를 수 있는 걸 찾다 보니 ‘퓨어 섹시’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번 타이틀곡은 히트곡 메이커 쿠시(KUSH)와 이단옆차기의 협업, 그리고 박재범, 마마무, 레드벨벳 등의 안무에 참여한 명미나와 수지, 효린의 댄스 트레이너이자 안무가인 최효진이 참여하는 등 화려한 라인업을 자랑했다. 루는 “신곡에 대한 자신감이 있다”며 “좋은 프로듀서와 안무가를 만나서 열심히 연습을 했다”고 밝혔고, 새봄은 “훌륭하신 분들과 함께 작업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고, 곡의 색깔을 잘 표현한다고 칭찬을 많이 해주셔서 힘을 받아서 열심히 준비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뮤직비디오는 공포 영화를 연상하게 하는 파격적인 요소들이 이어졌다. 루는 “다양한 콘셉트를 해왔지만 호러 버전의 뮤직비디오는 처음 찍어봤다. 잔혹동화인 만큼 순수한 것 같으면서도 어딘가 으스스하고 조금은 자극적이 요소들이 많다”고 밝혔다. 그러나 선정성 등의 이유로 방송 부적격 판정을 받은 것에 대해 “멋있는 장면들도 많았지만 아쉽게도 보여드릴 수 없었다”며 “앞으로 좋은 장면들을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도 있다”고 했다.

한편, 파격적인 변신을 꾀한 네이처의 ‘네이처 월드: 코드 엠’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추승현기자 chush@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손동영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발행 ·편집인 : 손동영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한수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1q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