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전문] 차오루 "피에스타 멤버들 고마워···마지막 아냐" 자필 편지 공개
/사진=서경스타 DB, 차오루 SNS




피에스타 차오루가 팬들에게 자필로 마음을 전했다.

차오루는 15일 자신의 SNS에 “피에스타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이라고 적힌 자필 편지를 게재했다.

그는 “오랫동안 우리 옆에서 지켜주시고 응원해주셔서 너무 너무 고마워요”라며 “함께한 시간 정말 행복했어요”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피에스타가 있기 때문에 제가 한국에서 활동할 수 있고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었어요. 연습생 생활 같이 해온 우리 멤버들한테도 고마워요. 함께 울고 웃었던 시간 모두 절대 잊지 못할 거예요”라고 덧붙였다.

또한 “우리 렛츠분들 우리 멤버들 모두 사랑해요. 우리 모두 마지막이 아니니까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려요. 저희 5명도 팬들한테 실망시키지 않게 노력하겠습니다. 항상 미안하고 사랑합니다”라고 진심을 표현했다.

차오루는 편지에 이어 “미안해요. 항상 감사하고 행복했어요. 피에스타가 있었기에 제 꿈을 이룰 수 있는 기회가 있는 거예요. 앞으로 계속 우리 5명을 응원해주시길 바랍니다”라고 덧붙였다.



피에스타 재이, 린지, 예지, 혜미는 소속사 페이브 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이 만료됐다. 계약 기간이 남아있는 차오루만이 재계약을 논의 중이다.

한편 피에스타는 지난 2012년 8월 ‘비스타’로 데뷔했다. 재이, 린지, 예지, 혜미, 차오루, 체스카까지 6인조로 활동했으나 2014년 체스카가 탈퇴한 후 5인조로 재편했다.

다음은 차오루 자필편지 전문.



/사진=차오루 SNS


/서경스타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양지연 기자 sestar@sedaily.com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