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TV·방송
‘미운우리새끼’ 승리, 블랙핑크에 “사랑은 하되 걸리지 마”
빅뱅의 승리가 후배 블랙핑크에 현실적인 조언을 했다.





22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서는 승리가 군대 간 형들의 빈자리를 느끼며 YG 구내 식당에서 혼밥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혼자 밥을 먹는 승리의 옆으로 다가온 이들은 바로 걸그룹 블랙핑크였다. 블랙핑크는 상냥하게 웃으며 승리의 옆자리에 앉아 식사를 시작했다.

데뷔 13년 차인 승리는 블랙핑크를 보며 “너희들 되게 화기애애하다? 데뷔한지 1년 반이면 한참 좋을 때다. 갑자기 형들이 보고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승리는 “아침에 문자가 수백개가 와 있으면 스캔들이 터진 건데, 바로 핸드폰을 확인하지 말고 반드시 물을 한잔 마시고 확인하라”라며 현실적인 조언을 이어갔다.



또한 “사랑은 하되 걸리지마. 오빠는 다 걸렸지만 너희는 걸리지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문제를 일으켜 회의실에 불려가면, 회장님이 신발을 뭐 신고 있나 확인하라”라며 “말랑말랑한 슬리퍼면 다행이야”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승리는 “예전에는 양현석 사장님이 호랑이였는데, 아이가 생기고 나서 온화해지셨다”라며 “일단 칭찬을 하며 대화를 시작해라. 살이 왜 이렇게 빠지셨냐, 이런 말 하면 좋아하신다”라고 조언했다.

/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