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조달청, ‘상품별 전문팀제’ 시범 운영…수요기관·조달기업 편의성 제고

전문팀이 유사상품의 입찰과 계약 방법 등 모든 조달업무 전담

  • 박희윤 기자
  • 2019-02-12 11:00:01
  • 사회일반
조달청은 수요기관과 조달기업에게 편리하도록 유사 상품에 대해서 전문팀이 규격 검토와 입찰 및 계약 방법 등 모든 조달 업무를 전담하는 ‘상품별 전문팀제’를 이달중 도입한다고 12일 밝혔다.

이 전에는 동일 상품이라도 계약방식 등에 따라 본·지방청으로 계약업무가 분산돼 있어 수요기관과 조달기업의 어려움이 있었다.

조달청은 종합쇼핑몰 운영 업무 등 구매제도 관련 업무는 구매총괄과로 일원화하고 나머지 구매사업국 4개과는 전문팀 시범 운영을 통해 고객 중심 조직으로 개편한다.

우선 자재장비과에 섬유팀을 두고 군경찰소방 피복류, 커튼류, 가방, 신발 등의 구매업무를 전담하도록 하고 국방상용물자 이관을 위한 국방상용물자 이관 전담조직(T/F팀)을 운영한다.

쇼핑몰기획과는 3개 전문팀제로 운영한다. 시설자재팀은 레미콘, 아스콘, 철근, 시멘트, 관류 등을 담당하게 되며 차량팀은 상용 차량, 소방 등 특수 차량, 농기계을 맡게된다. 도로시설팀은 가드레일, 난간, 울타리 등의 구매업무를 전담한다.

쇼핑몰단가계약과에는 2개 전담팀이 운영된다. 전자제품팀은 컴퓨터, 복사기, 세탁기, 의료기기 등을 담당하게 되며 바이오화학팀은 의약품, 응집제, 제설제 등의 구매업무를 전담한다.

쇼핑몰구매과에는 신재생에너지팀을 두어 에너지저장장치, 발광 다이오드(LED)조명, 냉난방기 등의 구매업무를 전담하도록 했다.

혁신 신상품의 조달시장 판로개척을 전담하는 혁신조달팀은 행정안전부와 협의를 거쳐 올해 상반기중 정식 과로 확대 개편될 예정이다.

강경훈 조달청 구매사업국장은 “이번 조직 개편은 우선적으로 구매사업국에서 상품별 전담팀제를 시범 운영하는 것”이라며 “이를 통해 수요기관과 조달기업의 편의성이 대폭 개선되고 구매업무의 전문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대전=박희윤기자 hypar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