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전국
‘강원도형 그린뉴딜 및 저탄소융합 신산업 발전방안’ 국회포럼 개최

지질자원연·강원도, 탄소광물화기술 기반 ‘국가안보형 석탄재 희토류 자원화’산업 육성 기대

한국지질자원연구원(KIGAM)은 강원도와 23일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강원도형 그린뉴딜 및 저탄소융합 신산업 발전방안’을 주제로 국회포럼을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강원도와 강원도국회의원협의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이 주관한다. 특히 권성동, 한기호, 이광재, 이철규, 이양수, 송기헌, 유상범, 허영 등 강원도 국회의원 8명이 참석해 강원도형 그린뉴딜 정책의 선도적 추진을 위한 강력한 지원 의지를 표명한다.

정부관계자 및 대학교수, 공기관 및 관련기업 등 다수의 전문가들이 참석해 강원도와 신산업 육성을 위한 정보공유의 뜻깊은 자리가 될 전망이다.

포럼은 ‘강원도와 그린뉴딜’ 선포식과 주제발표 및 종합토론으로 진행된다.

선포식에서는 코로나19와 신 기후변화의 상황 속에서 강원도형 그린뉴딜 정책과 저탄소융합 신산업의 적극적 육성을 통한 미래형 저탄소자립도시 강원도의 의지와 다짐을 선언한다.

지질자원연 안지환 탄소광물화사업단장은 ‘강원도형 그린뉴딜 저탄소융합 신산업 발전방안’의 주제발표를 한다.

안 단장은 지질자원연이 보유한 탄소광물화 기술에 대한 소개를 통해 석탄재에서 국가 전략광물인 희토류를 생산할 수 있는 핵심기술을 강원도가 활용하는 방안을 제시한다.



이를 통해 강원도내 화력발전소에서 발생하는 다량의 석탄재에서 희토류를 제조해 안정적으로 확보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지질자원연과 강원도는 탄소광물화 기술 기반 희토류 추출 과정에서 폐자원 활용뿐만 아니라 배출되는 많은 양의 이산화탄소 저장도 가능해 온실가스 저감 문제도 함께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김복철 원장은 “강원도형 그린뉴딜 사업은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의 탄소광물화 기술이 적용된 미래 융합형 신기술 친환경 사업”이라며 “지질자원연구원과 강원도의 협업이 K-방역을 넘어서는 K-뉴딜이 될 수 있도록 연구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대전=박희윤기자 hypar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15 09:19:49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