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그녀로 말할것 같으면’ 조현재, 소름 돋는 ‘역대급 반전 연기’

  • 최주리 기자
  • 2018-08-26 17:24:48
  • TV·방송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조현재가 역대급 반전을 선사하며 인생연기를 펼쳤다.

지난 25일 방송된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에서는 지은한(남상미 분)이 집안 곳곳을 비추는 CCTV를 본 후 자신과 다라 의 말문을 막히게 만든 장본인이 강찬기 라는 사실을 알게 되고 모든 기억이 되돌아 오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녀로 말할것 같으면’ 조현재, 소름 돋는 ‘역대급 반전 연기’

조현재의 연기는 그야 말로 미친 연기력이었다. 강찬기 캐릭터가 가지고 있는 반전 악행을 눈빛과 연기력 하나만으로 완벽하게 구현 해내며 안방극장에 소름 돋는 역대급 반전 을 선사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 잡았다.

특히 매회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조현재가 등장하는 장면들은 늘 긴장감과 몰입도를 더했으며 반전 있는 캐릭터의 양면성을 입체감 있게 풀어내며 연기파 배우로서의 진가를 발휘한 그의 연기는 그야 말로 가히 소름 돋을 정도로 완벽했다.

충격 반전을 선사한 스토리였지만 조현재가 보여준 감정의 진폭은 시청자들을 화면 속으로 몰입 시키기에 충분했다. 안방극장에 충격을 안겨준 내용임에도 불구 선인지 악인지 가늠하기 힘들 정도로 이중적인 연기를 세밀하게 표현 극 전체를 아우르는 조현재의 연기력에 시청자들은 감탄하며 호평을 쏟아냈다.

한편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매주 토요일 밤 9시05분에 방송된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