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뭉쳐야 찬다' 안정환 감독, 두 번째 유니폼 제작 준비..새 유니폼 후보 공개

  • 김주원 기자
  • 2019-08-29 00:25:00
  • TV·방송
어쩌다FC가 첫 유니폼에 이어 두 번째 유니폼을 획득했다.

'뭉쳐야 찬다' 안정환 감독, 두 번째 유니폼 제작 준비..새 유니폼 후보 공개

'뭉쳐야 찬다' 안정환 감독, 두 번째 유니폼 제작 준비..새 유니폼 후보 공개
사진=JTBC ‘뭉쳐야 찬다’

지난 방송에서 첫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출전했던 어쩌다FC는 “홈-원정용으로 적어도 유니폼 두 벌은 있어야 하지 않느냐”며 또 다시 새 유니폼을 갖고 싶다는 의지를 강력하게 드러냈다.

이에 안정환 감독은 “3점 차 이하로 승패가 나면 두 번째 유니폼을 내 사비로 제작하겠다”고 약속했다.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승부욕으로 중무장한 어쩌다FC는 연예인 축구단 일레븐FC를 상대로 3:0 최저 실점을 기록하며 두 번째 유니폼을 획득하게 됐다.

안정환 감독은 약속대로 두 번째 유니폼 제작을 준비했다. 전설들의 까다로운 패션 취향을 맞추기 위해 고민하던 그는 “여러분이 뭘 좋아할지 몰라서 다 준비했다”며 무려 11가지 유니폼 디자인 후보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멤버들은 경기 때보다도 열띤 의욕을 보이며 적극적으로 의견을 냈고, 좀처럼 좁혀지지 않는 취향차이에 안정환의 골머리를 썩이게 했다는 후문이다.

축구 경기보다도 더 치열한 투표 끝에 선정된 어쩌다FC의 파격적인 유니폼 디자인은 오늘(29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