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위플레이' 공룡부터 중장비 농구게임까지 상상초월...진짜 액션 어드벤처

  • 최재경 기자
  • 2019-10-14 02:35:02
  • TV·방송
스카이드라마(skyDrama) ‘위플레이’의 강호동, 이수근, 하하, 딘딘, 정혁이 환상적인 케미를 선보였다.

'위플레이' 공룡부터 중장비 농구게임까지 상상초월...진짜 액션 어드벤처
/사진=스카이 드라마_위플레이

지난 12일 방송된 ‘위플레이’ 2회에서는 ‘아이템 상점’, ‘쌍둥이의 탑’, ‘마법 버스’, ‘쥬라기 레이스’, ‘빙글빙글 소용돌이의 대지’ 등 이색적인 게임 퀘스트들과 멤버들의 찰떡 화합이 화제가 되었다.

첫째로 ‘아이템 상점’에서는 퀘스트를 위한 메모장과 펜, 계산기, 상어껌, 에어펌프, 공룡밥 등 다양한 아이템을 팔며 멤버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영재 합창단은 공룡밥과 축구공, 상어껌, 물안경 등을 구입했고, 첫 구매 이벤트로 NCT의 마크를 스페셜 캐릭터로 전달받았다.

뒤이어 “저의 긍정의 힘으로 몹들을 다 지우겠습니다”라는 당찬 포부와 함께 등장한 NCT 마크는 강호동과 위플레이를 위한 헌정 랩을 선보였고, 강호동은 그에 맞춰 스웩모션을 취하며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켰다.

‘쌍둥이의 탑’ 퀘스트에 참여하게 된 여섯 멤버들은 엘리베이터에 마련된 코인 노래방을 발견, 22층에 똑같은 형태의 노래방을 최대한 재현하라는 미션을 추리해냈다. 포스터 퍼즐, 달걀판의 위치, 마이크 세 개의 위치, 요구르트에 꽂혀진 빨대, 노래방 차트 순서, 곰돌이 인형의 위치 등을 맞추고 미션을 성공시켰다.

다음으로 ‘마법 버스’에 탑승한 멤버들은 1회 때 모험의 섬으로 향하던 버스의 악몽을 떠올렸고, 벨을 찾아 나섰다. ‘꾀돌이 형’ 이수근은 몹들의 행동을 주시, 가장 처음으로 ‘ㅂ’을 발견하고 하하는 ‘ㅔ’를 발견, 정혁은 ‘ㄹ’을 찾아 동시에 버튼을 누르고 무사히 버스에서 하차했다.

쥬라기 파크에 내린 멤버들은 ‘쥬라기 레이스’에 참여, 체력과 민첩성이 뛰어난 공룡 몹들과 레이스 경기를 펼쳤다. 갑작스러운 게임 속에서 규칙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던 ‘하하로사우르스’ 하하, ‘열정사우르스’ 정혁, ‘돼룡’ 강호동은 게임을 하며 목표 등수를 차지하는 퀘스트 방법을 이해해 게임에 참여했다. 강호동은 정혁의 레이스에 공룡밥을 잘못 던져 원망을 받고 쥬라기 레이스에 참여, 당당히 3등을 차지했다. 이후 ‘바바리안’ 강호동은 승리 직후 ‘바바댄스’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빙글빙글 소용돌이의 대지’에 도착한 멤버들은 엄청난 몰입력을 선보이며 토크를 이어나가던 중 집게 크레인, 대형 화물차 등 거대한 중장비의 행렬을 보고 놀라는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강호동은 ‘디스 이즈 블록버스터’라고 언급하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펌프질로 풍선을 터뜨려 공을 획득한 멤버들은 퀘스트에 참여하며 미션을 수행해나갔다. 그러던 중 농구 국가대표 선수 형제인 이동준, 이승준이 각각 ‘파리채 블로킹’, ‘상대 도발 스킬’을 가진 ‘보스몹’으로 등장해 게임을 이어나갔다. 이수근은 윙카, 강호동은 사다리차와 포크레인을, 하하는 집게 포크차와 보스몹이 지키는 골대에 골을 성공시켜 미션을 수행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여섯 멤버들의 협업력 뿐만 아니라 스페셜 게스트 NCT 마크의 적극적인 게임 몰입력과 해맑은 미소와 재치가 ‘위플레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예상치 못하게 시작되는 대형 게임들과 그 속에서도 여섯 멤버들의 환상적인 조화가 빛나는 유쾌한 게임 몰입력의 ‘위플레이‘의 다음 행보가 기대된다.

한편, ‘위플레이’는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스카이드라마(skyDrama) 채널과 스카이티브이(skyTV) 공식 유튜브 계정, 저녁 7시 스카이엔터(skyENT) 채널에서 각각 방송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