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터치’ 김영아, 우아한 카리스마 겸비 편집장...강렬한 명연기화제
배우 김영아가 채널A ‘터치’에서 글로벌 패션매거진 편집장 역으로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지난 3일부터 방송 중인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극본 안호경, 연출 민연홍) 2~4회에서 김영아는 극 중 글로벌 패션매거진 ‘더블엑스’ 편집장 강혜정 역을 맡아 열연, 등장만으로 단숨에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김영아는 우아한 카리스마를 겸비하고 프로페셔널한 분위기를 중무장한 글로벌 패션매거진 편집장으로 완벽 몰입, 극 중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메이크업 아티스트 사제지간이자 라이벌 관계인 차정혁(주상욱 분)과 오시은(변정수 분)에게 뷰티 화보를 제안하며 본격적인 대립 구도를 형성해 극 초반의 흐름을 이끌어 가는 핵심 인물로 맹활약했다.

극 중 편집장 강혜정은 단독인 줄 알았던 뷰티 화보 제안이 오시은과의 경쟁임을 알고 거절한 차정혁을 수려한 언변과 빠른 상황 대처능력을 선보이며 설득하는데 성공. 이어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차정혁과 오시은의 동반 인터뷰에서는 두 사람의 라이벌 관계를 은근히 자극해 팽팽한 신경전을 자연스럽게 의도하며 극의 재미를 한껏 끌어올렸다.



특히 김영아는 드라마 ‘미스 마: 복수의 여신’에서 민연홍 감독과 인연을 맺었고, 그 인연으로 초대에 흔쾌히 응해 출연을 결정. 특유의 명불허전 명연기로 짧지만 남다른 존재감을 선사하며 ‘터치’에 활력을 톡톡히 불어넣었다.

김영아는 지난해 드라마 ‘멜로가 체질’, ‘시크릿 부티크’ 등에 출연, 매 작품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으로 자신만의 안정적인 연기로 안방극장의 뜨거운 호응을 받으며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눈도장을 찍는 데 성공했다. 2020년 새해에도 열일 행보를 예고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5.26 15:05:25시 기준